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장성 요양병원 방화 80대 노인 숨져…재판 종결
입력 2015.03.26 (19:35) 사회
전남 장성 요양병원에 불을 지른 혐의로 구속 기소돼 항소심 재판을 받아온 82살 김 모 노인이 오늘 숨졌습니다.

광주지방교정청은 지난달 20일 건강 상의 이유로 구속집행정지 처분을 받고 석방돼 병원에서 치료를 받던 김 노인이 오늘 오후 5시 쯤 숨졌다고 밝혔습니다.

김 노인은 지난해 5월 장성 요양병원 화재 당시 병원에 불을 질러 환자 21명과 간호조무사 1명을 숨지게 한 혐의 등으로 1심에서 징역 20년을 선고 받았고, 오늘 항소심 재판 선고를 앞두고 있었습니다.

김 노인이 숨져 관련 재판은 공소 기각으로 종결될 예정입니다.
  • 장성 요양병원 방화 80대 노인 숨져…재판 종결
    • 입력 2015-03-26 19:35:22
    사회
전남 장성 요양병원에 불을 지른 혐의로 구속 기소돼 항소심 재판을 받아온 82살 김 모 노인이 오늘 숨졌습니다.

광주지방교정청은 지난달 20일 건강 상의 이유로 구속집행정지 처분을 받고 석방돼 병원에서 치료를 받던 김 노인이 오늘 오후 5시 쯤 숨졌다고 밝혔습니다.

김 노인은 지난해 5월 장성 요양병원 화재 당시 병원에 불을 질러 환자 21명과 간호조무사 1명을 숨지게 한 혐의 등으로 1심에서 징역 20년을 선고 받았고, 오늘 항소심 재판 선고를 앞두고 있었습니다.

김 노인이 숨져 관련 재판은 공소 기각으로 종결될 예정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