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북한, 남한 주민 2명 ‘간첩’ 혐의로 체포”
입력 2015.03.26 (23:43) 수정 2015.03.27 (10:23) 정치
북한 당국이 남한 주민 2명을 '간첩' 혐의로 체포했다고 발표했습니다.

북한은 오늘 평양에서 국내외 매체를 대상으로 기자회견을 열고 "남쪽 주민인 60살 김국기 씨와 55살 조춘길 씨를 간첩으로 붙잡아 구금했다"고 밝혔습니다.

김 씨는 지난해 9월 평양에서 구속됐고, 조 씨는 지난해 12월 북한 영내로 몰래 들어갔다 국경수비대에 붙잡혔다고 북한 측은 주장했습니다.

이에 대해 통일부 관계자는 두 사람의 정확한 신원과 우리 국민이 맞는지 등 사실 관계를 확인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 “북한, 남한 주민 2명 ‘간첩’ 혐의로 체포”
    • 입력 2015-03-26 23:43:08
    • 수정2015-03-27 10:23:34
    정치
북한 당국이 남한 주민 2명을 '간첩' 혐의로 체포했다고 발표했습니다.

북한은 오늘 평양에서 국내외 매체를 대상으로 기자회견을 열고 "남쪽 주민인 60살 김국기 씨와 55살 조춘길 씨를 간첩으로 붙잡아 구금했다"고 밝혔습니다.

김 씨는 지난해 9월 평양에서 구속됐고, 조 씨는 지난해 12월 북한 영내로 몰래 들어갔다 국경수비대에 붙잡혔다고 북한 측은 주장했습니다.

이에 대해 통일부 관계자는 두 사람의 정확한 신원과 우리 국민이 맞는지 등 사실 관계를 확인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