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안심대출’ 오늘 20조 추가 공급…저가 주택 우선
입력 2015.03.30 (09:29) 수정 2015.03.30 (10:09) 930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안심전환대출에 대한 수요가 당초 예상을 뛰어넘자, 정부가 오늘부터 20조원을 추가 공급하기로 했습니다.

이번에도 공급 한도를 넘어설 경우, 주택 가격이 낮은 순서대로 대출 전환을 받아주기로 했습니다.

김희용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추가 공급되는 안심전환대출은 1차 때와 마찬가지로 20조 원 규모입니다.

오늘부터 다음달 3일까지 16개 은행에서 신청을 받습니다.

하지만, 신청한 순서대로 대출을 갈아탈 수 있었던 1차 때와 달리, 이번에는 주택 가격이 낮은 대출부터 자금을 우선 배정합니다.

때문에, 신청액이 20조 원을 넘을 경우, 고가 주택 보유자는 신청 시기와 관계없이 대출을 받지 못할 수 있습니다.

<녹취> 임종룡(금융위원장) : "저소득 계층에 우선 공급한다는 취지로 소규모 주택에 우선권을 주는 한편, 선착순에 따른 창구 혼란과 고객 불편을 해소하기 위함입니다."

금융당국은 재원에 한계가 있기 때문에 더 이상의 공급은 없을 것이며, 제2금융권으로 확대하는 것도 어렵다고 선을 그었습니다.

대신, 저금리 주택금융상품을 더 많이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김용범(금융정책국장) : "서민금융프로그램을 지금보다 더 내실있게 운영해야 되는 발등의 불이 떨어졌기 때문에 그 부분에 대해서 집중적으로 정책적인 고민을 하고..."

안심 전환 대출 한도가 늘어나면서 미처 신청하지 못한 대출자들은 한숨을 돌리게 됐지만, 일부 계층에 정책적 혜택이 집중된다는 불만은 더욱 커질 전망입니다.

KBS 뉴스 김희용입니다.
  • ‘안심대출’ 오늘 20조 추가 공급…저가 주택 우선
    • 입력 2015-03-30 09:30:32
    • 수정2015-03-30 10:09:53
    930뉴스
<앵커 멘트>

안심전환대출에 대한 수요가 당초 예상을 뛰어넘자, 정부가 오늘부터 20조원을 추가 공급하기로 했습니다.

이번에도 공급 한도를 넘어설 경우, 주택 가격이 낮은 순서대로 대출 전환을 받아주기로 했습니다.

김희용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추가 공급되는 안심전환대출은 1차 때와 마찬가지로 20조 원 규모입니다.

오늘부터 다음달 3일까지 16개 은행에서 신청을 받습니다.

하지만, 신청한 순서대로 대출을 갈아탈 수 있었던 1차 때와 달리, 이번에는 주택 가격이 낮은 대출부터 자금을 우선 배정합니다.

때문에, 신청액이 20조 원을 넘을 경우, 고가 주택 보유자는 신청 시기와 관계없이 대출을 받지 못할 수 있습니다.

<녹취> 임종룡(금융위원장) : "저소득 계층에 우선 공급한다는 취지로 소규모 주택에 우선권을 주는 한편, 선착순에 따른 창구 혼란과 고객 불편을 해소하기 위함입니다."

금융당국은 재원에 한계가 있기 때문에 더 이상의 공급은 없을 것이며, 제2금융권으로 확대하는 것도 어렵다고 선을 그었습니다.

대신, 저금리 주택금융상품을 더 많이 활용할 수 있도록 지원을 강화하겠다고 밝혔습니다.

<녹취> 김용범(금융정책국장) : "서민금융프로그램을 지금보다 더 내실있게 운영해야 되는 발등의 불이 떨어졌기 때문에 그 부분에 대해서 집중적으로 정책적인 고민을 하고..."

안심 전환 대출 한도가 늘어나면서 미처 신청하지 못한 대출자들은 한숨을 돌리게 됐지만, 일부 계층에 정책적 혜택이 집중된다는 불만은 더욱 커질 전망입니다.

KBS 뉴스 김희용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