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거대 공룡 브론토사우루스, 100여 년 만에 이름 되찾아
입력 2015.04.08 (10:14) 수정 2015.04.08 (11:24) 국제
몸길이가 23m에 달하는 초식 공룡 브론토사우루스가 실제 존재했던 공룡의 한 종류임이 밝혀지면서 100년 만에 이름을 되찾았다고 BBC 등 외신이 보도했습니다.

1879년 고생물학자 찰스 마쉬는 공룡 화석을 발견하고 학명을 브론토사우루스로 붙였지만 1903년 다른 공룡 전문가가 이 화석을 이미 발견된 공룡 아파토사우루스의 것이라고 규정해 브론토사우루스는 공룡 분류체계에서 제외됐었습니다.

하지만 영국과 포르투갈 과학자들이 연구한 결과 브론토사우루스와 아파토사우루스는 완전히 별개의 공룡임을 밝혀내면서 브론토사우루스는 이름을 되찾게 됐습니다.
  • 거대 공룡 브론토사우루스, 100여 년 만에 이름 되찾아
    • 입력 2015-04-08 10:14:55
    • 수정2015-04-08 11:24:58
    국제
몸길이가 23m에 달하는 초식 공룡 브론토사우루스가 실제 존재했던 공룡의 한 종류임이 밝혀지면서 100년 만에 이름을 되찾았다고 BBC 등 외신이 보도했습니다.

1879년 고생물학자 찰스 마쉬는 공룡 화석을 발견하고 학명을 브론토사우루스로 붙였지만 1903년 다른 공룡 전문가가 이 화석을 이미 발견된 공룡 아파토사우루스의 것이라고 규정해 브론토사우루스는 공룡 분류체계에서 제외됐었습니다.

하지만 영국과 포르투갈 과학자들이 연구한 결과 브론토사우루스와 아파토사우루스는 완전히 별개의 공룡임을 밝혀내면서 브론토사우루스는 이름을 되찾게 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