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혼녀 64%, 타 커플 ‘SNS 자랑질’ 보고 남친에 짜증”
입력 2015.04.08 (11:36) 연합뉴스
미혼여성 3명 중 2명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라온 다른 커플의 자랑을 보고 애인에게 짜증을 내 본 적이 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결혼정보회사 듀오는 최근 20∼30대 미혼남녀 605명(남성 299명·여성 306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SNS 속 연애 및 결혼 자랑질을 보고 애인에게 짜증(화)낸 적이 있느냐'는 질문에 여성 3명 중 2명(64.4%)이 '그렇다'고 답했다고 8일 밝혔다.

같은 답을 한 남성의 비율은 21.7%로 여성의 ⅓수준이었다.

또 'SNS 속 지인의 삶에서 상대적 박탈감(또는 열패감)을 느낀 적이 있는가'라는 질문에 전체의 62%가 '그렇다'고 답했다. 역시 여성(76.5%)이 남성보다(47.2%) 훨씬 많았다.

SNS에 많이 게재되는 내용에 대한 질문에 남성은 '재미와 흥미거리'(33.8%), '기사 및 지식정보 콘텐츠'(19.1%), '연애(데이트) 관련 일상'(17.7%) 등 순이었지만, 여성은 '먹거리 후기'(35.3%), '결혼 및 육아 관련 일상'(23.2%), '연애 관련 일상'(18.6%) 등이 많았다.

또 SNS 속 '자랑질 콘텐츠'의 비중이 얼마나 되느냐는 물음에 가장 많은 20.3%가 '70∼80%'에 달한다고 답했다.
  • “미혼녀 64%, 타 커플 ‘SNS 자랑질’ 보고 남친에 짜증”
    • 입력 2015-04-08 11:36:17
    연합뉴스
미혼여성 3명 중 2명은 사회관계망서비스(SNS)에 올라온 다른 커플의 자랑을 보고 애인에게 짜증을 내 본 적이 있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다.

결혼정보회사 듀오는 최근 20∼30대 미혼남녀 605명(남성 299명·여성 306명)을 대상으로 설문조사한 결과, 'SNS 속 연애 및 결혼 자랑질을 보고 애인에게 짜증(화)낸 적이 있느냐'는 질문에 여성 3명 중 2명(64.4%)이 '그렇다'고 답했다고 8일 밝혔다.

같은 답을 한 남성의 비율은 21.7%로 여성의 ⅓수준이었다.

또 'SNS 속 지인의 삶에서 상대적 박탈감(또는 열패감)을 느낀 적이 있는가'라는 질문에 전체의 62%가 '그렇다'고 답했다. 역시 여성(76.5%)이 남성보다(47.2%) 훨씬 많았다.

SNS에 많이 게재되는 내용에 대한 질문에 남성은 '재미와 흥미거리'(33.8%), '기사 및 지식정보 콘텐츠'(19.1%), '연애(데이트) 관련 일상'(17.7%) 등 순이었지만, 여성은 '먹거리 후기'(35.3%), '결혼 및 육아 관련 일상'(23.2%), '연애 관련 일상'(18.6%) 등이 많았다.

또 SNS 속 '자랑질 콘텐츠'의 비중이 얼마나 되느냐는 물음에 가장 많은 20.3%가 '70∼80%'에 달한다고 답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