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교황 방한 효과”…지난해 천주교 영세자 5% 증가
입력 2015.04.08 (15:32) 문화
지난해 프란치스코 교황 방한의 영향으로 천주교에서 세례를 받은 영세자가 2010년 이후 처음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천주교 주교회의는 지난해 12월 31일 현재 천주교회 신자는 2013년보다 11만 7천여 명 늘어난 556만여 명으로 우리나라 전체 인구의 10.6%를 차지했다고 밝혔습니다.

주교회의는 또 지난해 세례를 받은 영세자는 12만 4천여 명으로 2013년보다 5% 증가했다며, 지난해 프란치스코 교황 방한이 영세자 증가에 영향을 미쳤을 것으로 추정했습니다.
  • “교황 방한 효과”…지난해 천주교 영세자 5% 증가
    • 입력 2015-04-08 15:32:19
    문화
지난해 프란치스코 교황 방한의 영향으로 천주교에서 세례를 받은 영세자가 2010년 이후 처음으로 증가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한국천주교 주교회의는 지난해 12월 31일 현재 천주교회 신자는 2013년보다 11만 7천여 명 늘어난 556만여 명으로 우리나라 전체 인구의 10.6%를 차지했다고 밝혔습니다.

주교회의는 또 지난해 세례를 받은 영세자는 12만 4천여 명으로 2013년보다 5% 증가했다며, 지난해 프란치스코 교황 방한이 영세자 증가에 영향을 미쳤을 것으로 추정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