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스9 헤드라인]
입력 2015.04.08 (21:00) 수정 2015.04.08 (21:06)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이번엔 고대사 왜곡…‘임나일본부’ 부활

일본이, 식민통치를 정당화하려고 짜 맞췄던 '임나일본부설'을 부활시켜 고대사 왜곡에 나섰습니다. 삼국시대 한반도 남부를 스스로 통치했다는 건데, 일본 학계도 인정하지 않는 이론입니다. 단독 취재했습니다.

“대타협 결렬”…노동시장 개편 답보

노동계가 '노사정 대타협' 결렬을 선언했습니다. 해고요건 완화 등 '5대 불가 조항'이 철회되지 않으면 대화에 응할 수 없다고 선을 그어, 석 달 넘게 끌어온 협상이 사실상 중단됐습니다.

30대 그룹 고용 제자리…2년째 1%대

지난해 30대 그룹 직원 증가율이 2년째 1%대를 벗어나지 못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반면 계약직은 이보다 빠르게 늘고 있어 고용의 질이 갈수록 나빠지고 있습니다.

‘3살때 사격·운전’…황당한 우상화

북한이, 김정은 우상화 수업을 위해 일선 학교에 황당한 내용의 교재를 배포했습니다. 북한의 중·고등학생들은 김정은이 3살 때 총을 쏘고, 운전까지 했다는 내용을 의무적으로 배워야 합니다.

‘훼손 시신’ 범인은 남편…태연히 생활

'시화호에서 시신이 훼손된채 발견된 살인 사건의 피의자로 피해자 남편이 경찰에 체포됐습니다. 우발적 범행이었다곤 하지만, 잔인하게 훼손한 시신을 버리고도 태연히 생활해와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 [뉴스9 헤드라인]
    • 입력 2015-04-08 20:20:16
    • 수정2015-04-08 21:06:04
    뉴스 9
이번엔 고대사 왜곡…‘임나일본부’ 부활

일본이, 식민통치를 정당화하려고 짜 맞췄던 '임나일본부설'을 부활시켜 고대사 왜곡에 나섰습니다. 삼국시대 한반도 남부를 스스로 통치했다는 건데, 일본 학계도 인정하지 않는 이론입니다. 단독 취재했습니다.

“대타협 결렬”…노동시장 개편 답보

노동계가 '노사정 대타협' 결렬을 선언했습니다. 해고요건 완화 등 '5대 불가 조항'이 철회되지 않으면 대화에 응할 수 없다고 선을 그어, 석 달 넘게 끌어온 협상이 사실상 중단됐습니다.

30대 그룹 고용 제자리…2년째 1%대

지난해 30대 그룹 직원 증가율이 2년째 1%대를 벗어나지 못한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반면 계약직은 이보다 빠르게 늘고 있어 고용의 질이 갈수록 나빠지고 있습니다.

‘3살때 사격·운전’…황당한 우상화

북한이, 김정은 우상화 수업을 위해 일선 학교에 황당한 내용의 교재를 배포했습니다. 북한의 중·고등학생들은 김정은이 3살 때 총을 쏘고, 운전까지 했다는 내용을 의무적으로 배워야 합니다.

‘훼손 시신’ 범인은 남편…태연히 생활

'시화호에서 시신이 훼손된채 발견된 살인 사건의 피의자로 피해자 남편이 경찰에 체포됐습니다. 우발적 범행이었다곤 하지만, 잔인하게 훼손한 시신을 버리고도 태연히 생활해와 충격을 주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