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S&P, 우크라이나 신용등급 강등…“디폴트 위기”
입력 2015.04.11 (01:45) 국제
국제 신용평가사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가 우크라이나의 장기 신용등급을 'CCC-'(트리플 씨 마이너스)에서 'CC' (더블 씨)로 한단계 낮췄습니다.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는 우크라이나의 외환 채무 재조정 상황이 디폴트에 가깝다면서 등급 전망도 부정적으로 제시했습니다.
  • S&P, 우크라이나 신용등급 강등…“디폴트 위기”
    • 입력 2015-04-11 01:45:26
    국제
국제 신용평가사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가 우크라이나의 장기 신용등급을 'CCC-'(트리플 씨 마이너스)에서 'CC' (더블 씨)로 한단계 낮췄습니다.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는 우크라이나의 외환 채무 재조정 상황이 디폴트에 가깝다면서 등급 전망도 부정적으로 제시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