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고교생 고용·상습 폭행 20대 양식장 업주 영장
입력 2015.04.14 (14:47) 사회
전남 장흥경찰서는 고등학생들을 고용해 일을 시키면서 상습 폭행하고 협박한 혐의로 양식장 업주 27살 김 모 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김 씨는 지난 1월 매생이 양식장에서 먹고 자며 일할 아르바이트생으로 16살 이 모 군 등 고등학생 5명을 고용한 뒤 일을 제대로 못하고 숙소를 더럽게 사용한다는 등의 이유로 폭행하고 협박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 고교생 고용·상습 폭행 20대 양식장 업주 영장
    • 입력 2015-04-14 14:47:06
    사회
전남 장흥경찰서는 고등학생들을 고용해 일을 시키면서 상습 폭행하고 협박한 혐의로 양식장 업주 27살 김 모 씨에 대해 구속영장을 신청했습니다.

김 씨는 지난 1월 매생이 양식장에서 먹고 자며 일할 아르바이트생으로 16살 이 모 군 등 고등학생 5명을 고용한 뒤 일을 제대로 못하고 숙소를 더럽게 사용한다는 등의 이유로 폭행하고 협박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