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두산 민병헌, 투수 공에 왼 손등 맞아 교체
입력 2015.04.14 (20:22) 수정 2015.04.14 (20:55) 연합뉴스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 외야수 민병헌(28)이 경기 도중 투수가 던진 공에 맞아 교체됐다.

14일 경기도 수원 케이티 위즈 파크에서 열린 케이티 위즈와 올 시즌 1차전 방문 경기에 1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장한 민병헌은 3회초 1사 2, 3루 상황에서 케이티 선발 투수 정대현이 던진 5구째 몸쪽 공에 왼쪽 손등을 맞았다.

한동안 쓰러져 있던 민병헌은 잠시 후 일어나 1루로 걸어나갔다.

민병헌은 3회초 공격과 3회말 수비까지 정상 소화한 다음 4회말 수비부터 박건우와 교체됐다.

두산은 "확인차 검진을 위해 병원으로 보낸 것"이라고 설명했다.
  • 두산 민병헌, 투수 공에 왼 손등 맞아 교체
    • 입력 2015-04-14 20:22:06
    • 수정2015-04-14 20:55:09
    연합뉴스
프로야구 두산 베어스 외야수 민병헌(28)이 경기 도중 투수가 던진 공에 맞아 교체됐다.

14일 경기도 수원 케이티 위즈 파크에서 열린 케이티 위즈와 올 시즌 1차전 방문 경기에 1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장한 민병헌은 3회초 1사 2, 3루 상황에서 케이티 선발 투수 정대현이 던진 5구째 몸쪽 공에 왼쪽 손등을 맞았다.

한동안 쓰러져 있던 민병헌은 잠시 후 일어나 1루로 걸어나갔다.

민병헌은 3회초 공격과 3회말 수비까지 정상 소화한 다음 4회말 수비부터 박건우와 교체됐다.

두산은 "확인차 검진을 위해 병원으로 보낸 것"이라고 설명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