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금 세계는] 프랑스 파리 ‘컬러 마라톤’ 대회
입력 2015.04.20 (07:27) 수정 2015.04.20 (08:17)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이색 마라톤 대회입니다.

흰 옷을 입고 출발선에 선 참가자들.

센느 강변을 따라 5킬로미터를 달리다보면 구간마다 노랑, 초록, 파랑, 분홍 등 다양한 색깔의 분말 페인트를 뒤집어 쓰게되는데요.

그래서 '컬러 런' 대회라고 불립니다.

2012년 미국에서 시작한 이 대회는 세계 곳곳에서 이어지고 있다고 합니다.
  • [지금 세계는] 프랑스 파리 ‘컬러 마라톤’ 대회
    • 입력 2015-04-20 07:30:59
    • 수정2015-04-20 08:17:16
    뉴스광장
프랑스 파리에서 열린 이색 마라톤 대회입니다.

흰 옷을 입고 출발선에 선 참가자들.

센느 강변을 따라 5킬로미터를 달리다보면 구간마다 노랑, 초록, 파랑, 분홍 등 다양한 색깔의 분말 페인트를 뒤집어 쓰게되는데요.

그래서 '컬러 런' 대회라고 불립니다.

2012년 미국에서 시작한 이 대회는 세계 곳곳에서 이어지고 있다고 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