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조코비치, 롤렉스 마스터스 ‘2년만 우승컵’
입력 2015.04.20 (08:10) 수정 2015.04.20 (08:42) 연합뉴스
노바크 조코비치(1위·세르비아)가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몬테카를로 롤렉스 마스터스(총상금 328만8천530 유로) 정상에 올랐다.

조코비치는 19일(현지시간) 모나코 몬테카를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단식 결승에서 토마시 베르디흐(8위·체코)를 2-1(7-5, 4-6, 6-3)로 물리쳤다.

2013년 이후 2년 만에 이 대회 우승컵을 되찾은 조코비치는 우승 상금 62만8천100 유로(약 7억3천만원)를 받았다.

조코비치는 또 지난달 열린 BNP 파리바오픈과 마이애미오픈에 이어 이번 대회까지 시즌 초반에 열린 마스터스급 대회 3개를 연달아 우승한 최초의 선수가 됐다.

1세트를 선취한 조코비치는 2세트 게임스코어 3-2로 앞선 상황에서 비가 내려 1시간10분간 경기가 중단되는 바람에 좋았던 흐름을 이어가지 못했다.

재개된 경기에서 연달아 두 게임을 내줘 역전을 허용한 조코비치는 결국 2세트를 빼앗겼으나 3세트에서 재반격에 나서 승부를 마무리했다.

이번 시즌 17연승 행진을 계속한 조코비치는 베르디흐와의 상대 전적에서도 19승2패의 절대 우위를 이어갔다.
  • 조코비치, 롤렉스 마스터스 ‘2년만 우승컵’
    • 입력 2015-04-20 08:10:15
    • 수정2015-04-20 08:42:10
    연합뉴스
노바크 조코비치(1위·세르비아)가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몬테카를로 롤렉스 마스터스(총상금 328만8천530 유로) 정상에 올랐다.

조코비치는 19일(현지시간) 모나코 몬테카를로에서 열린 대회 마지막 날 단식 결승에서 토마시 베르디흐(8위·체코)를 2-1(7-5, 4-6, 6-3)로 물리쳤다.

2013년 이후 2년 만에 이 대회 우승컵을 되찾은 조코비치는 우승 상금 62만8천100 유로(약 7억3천만원)를 받았다.

조코비치는 또 지난달 열린 BNP 파리바오픈과 마이애미오픈에 이어 이번 대회까지 시즌 초반에 열린 마스터스급 대회 3개를 연달아 우승한 최초의 선수가 됐다.

1세트를 선취한 조코비치는 2세트 게임스코어 3-2로 앞선 상황에서 비가 내려 1시간10분간 경기가 중단되는 바람에 좋았던 흐름을 이어가지 못했다.

재개된 경기에서 연달아 두 게임을 내줘 역전을 허용한 조코비치는 결국 2세트를 빼앗겼으나 3세트에서 재반격에 나서 승부를 마무리했다.

이번 시즌 17연승 행진을 계속한 조코비치는 베르디흐와의 상대 전적에서도 19승2패의 절대 우위를 이어갔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