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7R 최고의 골은 몰리나 ‘지능적인 프리킥’
입력 2015.04.21 (06:23) 수정 2015.04.21 (09:12)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슈퍼매치에선 졌지만 서울의 몰리나가 KBS와 현대오일뱅크가 공동 선정하는 주간 베스트골의 영예를 안았습니다.

동료와 약속된 플레이로 수비를 허문 지능적인 골이었습니다.

손기성 기자입니다.

<리포트>

슈퍼매치의 명성에 어울리는 몰리나의 명품 프리킥입니다.

눈깜짝할 새 골망을 출렁인 이 골은 철저히 약속된 플레이였습니다.

김현성이 수비벽 사이에 들어가 몸싸움으로 공간을 만들었고, 절묘한 타이밍에 고개를 숙였습니다.

몰리나의 발을 떠난 공은 그 공간을 파고들어, 수원의 골문을 그대로 명중시켰습니다.

몰리나의 프리킥은 슈퍼매치 대패의 아쉬움을 달래주는 단비같은 골이었습니다.

<인터뷰> 몰리나(서울 미드필더) : "슈퍼매치에서 큰 패배를 당했지만 제 골을 통해서 우리 선수들이 능력이 있기 때문에 앞으로 회복을 하고 좋은 경기를 보여드릴 수 있을거라고 생각합니다."

박세직이란 이름 석자를 각인시킨 환상적인 동점골 등 지난주엔 유독 프리킥 골이 많았습니다.

레오나르도는 전북의 해결사답게 예리한 프리킥을 골문 구석으로 정확하게 꽂아넣었습니다.

부산 박용지의 센스만점 왼발 슛도 상대의 허를 찌르기엔 충분한 고감도 골이었습니다.

서울의 팀 통산 1500번째 골인 김현성의 다이빙 헤딩 슛도 절묘했지만 몰리나의 약속된 프리킥이 지난 주 최고의 골로 꼽혔습니다.

KBS 뉴스 손기성입니다.
  • 7R 최고의 골은 몰리나 ‘지능적인 프리킥’
    • 입력 2015-04-21 06:24:14
    • 수정2015-04-21 09:12:16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슈퍼매치에선 졌지만 서울의 몰리나가 KBS와 현대오일뱅크가 공동 선정하는 주간 베스트골의 영예를 안았습니다.

동료와 약속된 플레이로 수비를 허문 지능적인 골이었습니다.

손기성 기자입니다.

<리포트>

슈퍼매치의 명성에 어울리는 몰리나의 명품 프리킥입니다.

눈깜짝할 새 골망을 출렁인 이 골은 철저히 약속된 플레이였습니다.

김현성이 수비벽 사이에 들어가 몸싸움으로 공간을 만들었고, 절묘한 타이밍에 고개를 숙였습니다.

몰리나의 발을 떠난 공은 그 공간을 파고들어, 수원의 골문을 그대로 명중시켰습니다.

몰리나의 프리킥은 슈퍼매치 대패의 아쉬움을 달래주는 단비같은 골이었습니다.

<인터뷰> 몰리나(서울 미드필더) : "슈퍼매치에서 큰 패배를 당했지만 제 골을 통해서 우리 선수들이 능력이 있기 때문에 앞으로 회복을 하고 좋은 경기를 보여드릴 수 있을거라고 생각합니다."

박세직이란 이름 석자를 각인시킨 환상적인 동점골 등 지난주엔 유독 프리킥 골이 많았습니다.

레오나르도는 전북의 해결사답게 예리한 프리킥을 골문 구석으로 정확하게 꽂아넣었습니다.

부산 박용지의 센스만점 왼발 슛도 상대의 허를 찌르기엔 충분한 고감도 골이었습니다.

서울의 팀 통산 1500번째 골인 김현성의 다이빙 헤딩 슛도 절묘했지만 몰리나의 약속된 프리킥이 지난 주 최고의 골로 꼽혔습니다.

KBS 뉴스 손기성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