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금 세계는] 지중해서 또 난민선 사고…유럽정상회의 열기로
입력 2015.04.21 (07:26) 수정 2015.04.21 (08:28)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난민선 침몰 참사가 일어난 지중해에는 하루동안 3건 이상의 난민선 사고가 잇따랐습니다.

유럽연합이 긴급 정상회의를 열기로 했습니다.

파리 박상용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그리스 해안에서 난민선 한 척이 좌초했습니다.

난민들이 배 잔해에 올라타거나 헤엄쳐 해변으로 밀려옵니다.

90여 명이 구조됐지만 다치거나 숨진 난민이 수십 명에 달했습니다.

<녹취> 구조 난민 : "선장이 우리를 배에 버려둔 채 도망가버렸습니다. 우리만 남았습니다."

또 리비아를 출발한 난민선 2척 이상이 지중해에서 조난 신호를 보내왔다고 유엔난민기구 등이 밝혔습니다.

지난 주말 발생한 난민선 사고를 수사하고 있는 이탈리아 검찰은 수백 명이 갑판 아래에 감금돼 배가 침몰할 때 탈출할 수 없었다고 밝혔습니다.

난민선 침몰사고 이후 장관급 회의를 열고 대책을 논의한 EU는 오는 23일 긴급 정상회의를 열기로 했습니다.

<녹취> 투스크(EU 정상회의 상임의장) : "유럽으로 오기 위해 지중해를 건너다 수백 명씩 숨지는 참사를 더이상 방치할 수 없습니다."

정상회의에는 구조작전 강화와 국경통제, 밀입국 브로커 근절대책 등 모두 10개 항목이 의제로 채택됐습니다.

특히 아프리카 난민들이 무차별적으로 리비아로 유입되지 않도록 외교, 군사적 방안도 논의될 예정입니다.

EU는 정상회의를 거쳐 다음 달 안으로 난민 종합대책을 발표하기로 했습니다.

파리에서 KBS 뉴스 박상용입니다.
  • [지금 세계는] 지중해서 또 난민선 사고…유럽정상회의 열기로
    • 입력 2015-04-21 07:27:42
    • 수정2015-04-21 08:28:21
    뉴스광장
<앵커 멘트>

난민선 침몰 참사가 일어난 지중해에는 하루동안 3건 이상의 난민선 사고가 잇따랐습니다.

유럽연합이 긴급 정상회의를 열기로 했습니다.

파리 박상용 특파원입니다.

<리포트>

그리스 해안에서 난민선 한 척이 좌초했습니다.

난민들이 배 잔해에 올라타거나 헤엄쳐 해변으로 밀려옵니다.

90여 명이 구조됐지만 다치거나 숨진 난민이 수십 명에 달했습니다.

<녹취> 구조 난민 : "선장이 우리를 배에 버려둔 채 도망가버렸습니다. 우리만 남았습니다."

또 리비아를 출발한 난민선 2척 이상이 지중해에서 조난 신호를 보내왔다고 유엔난민기구 등이 밝혔습니다.

지난 주말 발생한 난민선 사고를 수사하고 있는 이탈리아 검찰은 수백 명이 갑판 아래에 감금돼 배가 침몰할 때 탈출할 수 없었다고 밝혔습니다.

난민선 침몰사고 이후 장관급 회의를 열고 대책을 논의한 EU는 오는 23일 긴급 정상회의를 열기로 했습니다.

<녹취> 투스크(EU 정상회의 상임의장) : "유럽으로 오기 위해 지중해를 건너다 수백 명씩 숨지는 참사를 더이상 방치할 수 없습니다."

정상회의에는 구조작전 강화와 국경통제, 밀입국 브로커 근절대책 등 모두 10개 항목이 의제로 채택됐습니다.

특히 아프리카 난민들이 무차별적으로 리비아로 유입되지 않도록 외교, 군사적 방안도 논의될 예정입니다.

EU는 정상회의를 거쳐 다음 달 안으로 난민 종합대책을 발표하기로 했습니다.

파리에서 KBS 뉴스 박상용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