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안마시술소 성매매 건물주 등 3명 구속
입력 2015.04.21 (10:41) 사회
경남 마산동부경찰서는 안마시술소에서 성매매 영업을 한 혐의로 업주 33살 전 모 씨와 관리인 47살 이 모씨를 구속했습니다.

경찰은 또, 안마시술소가 세들어 있는 건물의 주인 51살 임 모씨에 대해서도 성매매를 묵인한 혐의로 구속했습니다.

이들은 지난해 3월부터 1년 동안 경남 창원시의 한 빌딩에서 안마시술소를 운영하며 성매매를 알선해 3억 9천만 원의 부당이득을 올린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 안마시술소 성매매 건물주 등 3명 구속
    • 입력 2015-04-21 10:41:04
    사회
경남 마산동부경찰서는 안마시술소에서 성매매 영업을 한 혐의로 업주 33살 전 모 씨와 관리인 47살 이 모씨를 구속했습니다.

경찰은 또, 안마시술소가 세들어 있는 건물의 주인 51살 임 모씨에 대해서도 성매매를 묵인한 혐의로 구속했습니다.

이들은 지난해 3월부터 1년 동안 경남 창원시의 한 빌딩에서 안마시술소를 운영하며 성매매를 알선해 3억 9천만 원의 부당이득을 올린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