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페루 정상회담…“의료·첨단항공 협력 강화”
입력 2015.04.21 (12:16) 수정 2015.04.21 (13:13) 뉴스 12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중남미 4개국을 순방 중인 박근혜 대통령이 두번째 방문국인 페루와 정상회담을 했습니다.

양국은 보건 의료 등 고부가가치 산업의 협력 관계를 강화하기로 합의했습니다.

페루 리마에서 곽희섭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박근혜 대통령은 오얀타 우말라 대통령과 정상회담에서 고부가가치 협력 관계를 확대하고 페루 현대화 사업에 적극 참여하기로 합의했습니다.

<녹취> 박근혜 대통령 : "우리는 상생 협력의 확대를 통해서 페루의 국가발전전략 달성을 적극 지원해 나가고자 합니다."

먼저, 원격의료 시스템 구축으로 중남미 보건의료 시장에 진출할 기회를 얻게 됐고, 위생선진국 지위를 얻게돼 의약품 수출도 쉬워졌다고 청와대는 설명했습니다.

또 석유화학 복합단지 조성과 리막강 복원사업, 송배전망 개선사업 등에 우리 기업이 참여할 것으로 청와대는 기대했습니다.

양국은 이런 내용의 보건 의료와 전력, 창조경제 분야 등에서 20건의 양해각서를 체결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정상회담에 앞서 페루 독립기념비에 헌화했고, 페루 정부의 공식 환영식에 참석했습니다.

또 양국 민속음악 공연과 어우러진 한-페루 비즈니스포럼에 참석해 상생과 공동번영을 위한 경제협력을 강조했습니다.

박 대통령 방문으로 남미 최대의 한류 확산국인 페루와 방송 교류를 통해 한류 붐을 중남미로 확산시킬 기반도 마련했다고 청와대는 밝혔습니다.

리마에서 KBS 뉴스 곽희섭입니다.
  • 한-페루 정상회담…“의료·첨단항공 협력 강화”
    • 입력 2015-04-21 12:17:28
    • 수정2015-04-21 13:13:44
    뉴스 12
<앵커 멘트>

중남미 4개국을 순방 중인 박근혜 대통령이 두번째 방문국인 페루와 정상회담을 했습니다.

양국은 보건 의료 등 고부가가치 산업의 협력 관계를 강화하기로 합의했습니다.

페루 리마에서 곽희섭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박근혜 대통령은 오얀타 우말라 대통령과 정상회담에서 고부가가치 협력 관계를 확대하고 페루 현대화 사업에 적극 참여하기로 합의했습니다.

<녹취> 박근혜 대통령 : "우리는 상생 협력의 확대를 통해서 페루의 국가발전전략 달성을 적극 지원해 나가고자 합니다."

먼저, 원격의료 시스템 구축으로 중남미 보건의료 시장에 진출할 기회를 얻게 됐고, 위생선진국 지위를 얻게돼 의약품 수출도 쉬워졌다고 청와대는 설명했습니다.

또 석유화학 복합단지 조성과 리막강 복원사업, 송배전망 개선사업 등에 우리 기업이 참여할 것으로 청와대는 기대했습니다.

양국은 이런 내용의 보건 의료와 전력, 창조경제 분야 등에서 20건의 양해각서를 체결했습니다.

박 대통령은 정상회담에 앞서 페루 독립기념비에 헌화했고, 페루 정부의 공식 환영식에 참석했습니다.

또 양국 민속음악 공연과 어우러진 한-페루 비즈니스포럼에 참석해 상생과 공동번영을 위한 경제협력을 강조했습니다.

박 대통령 방문으로 남미 최대의 한류 확산국인 페루와 방송 교류를 통해 한류 붐을 중남미로 확산시킬 기반도 마련했다고 청와대는 밝혔습니다.

리마에서 KBS 뉴스 곽희섭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12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