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여 “정쟁 중단”…야 “철저히 수사”
입력 2015.04.21 (17:02) 수정 2015.04.21 (17:25)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이완구 국무총리가 박근혜 대통령에게 사의를 표명한 것과 관련해, 여당은 고뇌에 찬 결단이라고 평가하며 정쟁 중단을 촉구했고, 야당은 이제 시작일 뿐이라며 여권 인사들에 대한 철저한 수사를 촉구했습니다.

새누리당 김무성 대표는 이 총리의 고뇌에 찬 결단을 높이 평가한다고 밝히고, 야당이 2~3일을 못 참고 과하게 정쟁으로 몰고 가 안타깝다고 말했습니다.

반면 새정치연합 문재인 대표는 이 총리의 사의 표명은 공정한 수사의 시작이라고 강조하고, 정권 차원의 비리인 만큼 검찰이 엄정한 수사를 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 여 “정쟁 중단”…야 “철저히 수사”
    • 입력 2015-04-21 17:02:57
    • 수정2015-04-21 17:25:45
    뉴스 5
이완구 국무총리가 박근혜 대통령에게 사의를 표명한 것과 관련해, 여당은 고뇌에 찬 결단이라고 평가하며 정쟁 중단을 촉구했고, 야당은 이제 시작일 뿐이라며 여권 인사들에 대한 철저한 수사를 촉구했습니다.

새누리당 김무성 대표는 이 총리의 고뇌에 찬 결단을 높이 평가한다고 밝히고, 야당이 2~3일을 못 참고 과하게 정쟁으로 몰고 가 안타깝다고 말했습니다.

반면 새정치연합 문재인 대표는 이 총리의 사의 표명은 공정한 수사의 시작이라고 강조하고, 정권 차원의 비리인 만큼 검찰이 엄정한 수사를 해야 한다고 촉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5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