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기도 지원 전통시장 ‘명품 점포’ 매출 최대 174%↑
입력 2015.04.21 (17:23) 사회
경기도는 전통시장 지원 사업을 한 결과, 가게의 매출이 평균 40% 가까이 늘었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수원 먹골시장의 한 가게는 매출이 지난해에 비해 174%나 늘었다고 설명했습니다.

경기도는 전통시장을 육성하기 위해 중소기업종합지원센터와 함께 지난 2013년부터 이른바 '명품' 가게 19개 곳을 선정해, 홍보 등을 지원해 왔습니다.
  • 경기도 지원 전통시장 ‘명품 점포’ 매출 최대 174%↑
    • 입력 2015-04-21 17:23:49
    사회
경기도는 전통시장 지원 사업을 한 결과, 가게의 매출이 평균 40% 가까이 늘었다고 밝혔습니다.

특히 수원 먹골시장의 한 가게는 매출이 지난해에 비해 174%나 늘었다고 설명했습니다.

경기도는 전통시장을 육성하기 위해 중소기업종합지원센터와 함께 지난 2013년부터 이른바 '명품' 가게 19개 곳을 선정해, 홍보 등을 지원해 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