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난민참사 숨은 주범…돈 좇아 ‘인간거래’ 리비아 분파들
입력 2015.04.21 (17:28) 국제
지중해 난민 사태에는 리비아의 여러 분파가 수익성 높은 밀입국 알선에 경쟁적으로 뛰어든 것이 큰 영향을 미쳤다는 분석이 나왔습니다.

월스트리트저널은 지난 19일 발생한 난민선 침몰 사고는 리비아의 민병대와 여러 부족, 강도들이 벌인 '인간 밀수' 사업의 산물이라고 보도했습니다.

또 리비아 경제 붕괴와 내전 자금 마련을 위한 민병대와 종족들 간의 경쟁이 밀입국 차단 노력을 무색하게 만든다고 덧붙였습니다.

리비아에서는 석유나 식량 등 전통적 자원의 수익이 급감하면서, 난민 거래가 고소득 사업으로 떠올랐습니다.
  • 난민참사 숨은 주범…돈 좇아 ‘인간거래’ 리비아 분파들
    • 입력 2015-04-21 17:28:36
    국제
지중해 난민 사태에는 리비아의 여러 분파가 수익성 높은 밀입국 알선에 경쟁적으로 뛰어든 것이 큰 영향을 미쳤다는 분석이 나왔습니다.

월스트리트저널은 지난 19일 발생한 난민선 침몰 사고는 리비아의 민병대와 여러 부족, 강도들이 벌인 '인간 밀수' 사업의 산물이라고 보도했습니다.

또 리비아 경제 붕괴와 내전 자금 마련을 위한 민병대와 종족들 간의 경쟁이 밀입국 차단 노력을 무색하게 만든다고 덧붙였습니다.

리비아에서는 석유나 식량 등 전통적 자원의 수익이 급감하면서, 난민 거래가 고소득 사업으로 떠올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