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씨티은행 등 미국 6대은행 지난 1년간 3만명 감원
입력 2015.04.21 (17:35) 국제
시티뱅크 등 미국의 6대 은행들이 지난 1년 동안 3만여 명을 해고한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미국 월스트리트저널은 시티뱅크와 JP모건, 뱅크 오브 아메리카 등 6개 은행이 올 1분기 감원에 나서 4천 명이 일자리를 잃었다고 보도했습니다.

지난 1년간 해고자는 3만 천 명에 이릅니다.

은행별로는 뱅크 오브 아메리카가 지난해 만 8천 명을 감원해 가장 많았고, 시티뱅크와 JP모건 순이었습니다.

반면 골드만삭스와 웰스파고는 각각 2천 명과 천8백 명의 직원을 새로 채용했습니다.
  • 씨티은행 등 미국 6대은행 지난 1년간 3만명 감원
    • 입력 2015-04-21 17:35:11
    국제
시티뱅크 등 미국의 6대 은행들이 지난 1년 동안 3만여 명을 해고한 것으로 밝혀졌습니다.

미국 월스트리트저널은 시티뱅크와 JP모건, 뱅크 오브 아메리카 등 6개 은행이 올 1분기 감원에 나서 4천 명이 일자리를 잃었다고 보도했습니다.

지난 1년간 해고자는 3만 천 명에 이릅니다.

은행별로는 뱅크 오브 아메리카가 지난해 만 8천 명을 감원해 가장 많았고, 시티뱅크와 JP모건 순이었습니다.

반면 골드만삭스와 웰스파고는 각각 2천 명과 천8백 명의 직원을 새로 채용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