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돈없는 지중해 난민들 노예 생활하며 뱃삯 마련”
입력 2015.04.21 (17:50) 국제
돈 없는 난민들이 리비아에서 유럽으로 가는 배를 타기 전 부족한 돈을 마련하기 위해 노예처럼 강제 노역을 하고 있다고 이탈리아 언론이 보도했습니다.

이탈리아 일간 코리에레 델라 세라는 불법 이주 브로커들이 요구하는 돈을 다 내지 못한 난민들은 노예처럼 일하거나 채찍질 당하고 있다는 한 난민의 증언을 보도했습니다.

시리아 출신의 이 난민은 돈 없는 난민들이 작은 방에 갇혀 돈을 보내줄 수 있는 친척이나 친구를 통해 돈을 마련해오라는 위협을 받고 있다고도 말했습니다.

지중해를 건너는 뱃삯은 1인당 천 달러를 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또 다른 난민은 배를 타기 전 수용소 쪽에서 총성이 들리기도 했다면서, 리비아에서의 생활은 혼란의 연속이었다고 말했습니다.

이탈리아 당국은 난민들의 증언을 모두 기록하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 “돈없는 지중해 난민들 노예 생활하며 뱃삯 마련”
    • 입력 2015-04-21 17:50:38
    국제
돈 없는 난민들이 리비아에서 유럽으로 가는 배를 타기 전 부족한 돈을 마련하기 위해 노예처럼 강제 노역을 하고 있다고 이탈리아 언론이 보도했습니다.

이탈리아 일간 코리에레 델라 세라는 불법 이주 브로커들이 요구하는 돈을 다 내지 못한 난민들은 노예처럼 일하거나 채찍질 당하고 있다는 한 난민의 증언을 보도했습니다.

시리아 출신의 이 난민은 돈 없는 난민들이 작은 방에 갇혀 돈을 보내줄 수 있는 친척이나 친구를 통해 돈을 마련해오라는 위협을 받고 있다고도 말했습니다.

지중해를 건너는 뱃삯은 1인당 천 달러를 넘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또 다른 난민은 배를 타기 전 수용소 쪽에서 총성이 들리기도 했다면서, 리비아에서의 생활은 혼란의 연속이었다고 말했습니다.

이탈리아 당국은 난민들의 증언을 모두 기록하는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