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북 영동 절개지 붕괴…50여 톤 낙석
입력 2015.04.21 (18:08) 사회
오늘 오후 3시 반쯤 충북 영동군 영동읍 2차선 도로 옆 절개지에서 50여 톤의 돌과 흙이 쏟아져 내렸습니다.

인명 피해는 없었지만 복구 작업으로 교통이 통제돼 차량이 우회도로로 통행하는 등 불편을 겪고 있습니다.

영동군은 최근 내린 비로 비탈면 지반이 약해져 무너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 충북 영동 절개지 붕괴…50여 톤 낙석
    • 입력 2015-04-21 18:08:08
    사회
오늘 오후 3시 반쯤 충북 영동군 영동읍 2차선 도로 옆 절개지에서 50여 톤의 돌과 흙이 쏟아져 내렸습니다.

인명 피해는 없었지만 복구 작업으로 교통이 통제돼 차량이 우회도로로 통행하는 등 불편을 겪고 있습니다.

영동군은 최근 내린 비로 비탈면 지반이 약해져 무너진 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