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LG 류제국, 수술 후 첫 실전…3이닝 무실점
입력 2015.04.21 (19:11) 수정 2015.04.21 (19:11) 연합뉴스
프로야구 LG 트윈스 우완 류제국(32)이 오른 무릎 수술 후 처음 실전 등판했다.

류제국은 21일 이천 LG 챔피언스파크에서 열린 상무와 퓨처스(2군)리그 경기에 선발 등판해 3이닝 5피안타 무실점을 기록했다.

투구 수는 35개였고, 직구 최고 구속은 시속 135㎞였다.

류제국은 지난해 11월 오른 무릎 수술을 받았고, 5월 중 1군 복귀를 목표로 재활에 몰두했다.

양상문 LG 감독은 "류제국이 통증 없이 등판을 마쳤다고 한다. 등판 자체에 의미가 있다"고 말하면서도 "2군에서 몇 경기를 더 던지고 1군에 올라올지는 아직 결정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 LG 류제국, 수술 후 첫 실전…3이닝 무실점
    • 입력 2015-04-21 19:11:11
    • 수정2015-04-21 19:11:20
    연합뉴스
프로야구 LG 트윈스 우완 류제국(32)이 오른 무릎 수술 후 처음 실전 등판했다.

류제국은 21일 이천 LG 챔피언스파크에서 열린 상무와 퓨처스(2군)리그 경기에 선발 등판해 3이닝 5피안타 무실점을 기록했다.

투구 수는 35개였고, 직구 최고 구속은 시속 135㎞였다.

류제국은 지난해 11월 오른 무릎 수술을 받았고, 5월 중 1군 복귀를 목표로 재활에 몰두했다.

양상문 LG 감독은 "류제국이 통증 없이 등판을 마쳤다고 한다. 등판 자체에 의미가 있다"고 말하면서도 "2군에서 몇 경기를 더 던지고 1군에 올라올지는 아직 결정하지 않았다"고 말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