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K리그 인천, 대전 꺾고 9경기 만에 ‘시즌 첫 승’
입력 2015.05.03 (16:13) K리그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에서 인천이 시즌 첫 승을 거뒀습니다.

인천은 대전 원정경기에서 전반 김인성과 박대한의 연속골로 대전을 2대 1로 물리쳤습니다.

6무2패에 그쳤던 인천은 9경기만에 시즌 첫 승을 기록했습니다.

광주는 전남과의 홈경기에서 3대 2 승리를 거두고 최근 5경기 연속 무승에서 벗어났습니다.

광주는 김영빈과 파비오, 임선영이 한골씩 터트려 전남에 3대 2 한골 차 승리를 거뒀습니다.

3승3무3패로 승점 12점이 된 광주는 7위로 한계단 올라섰습니다.

전남은 3승4무2패를 기록하며 승점 13점으로 5위를 유지했습니다.
  • K리그 인천, 대전 꺾고 9경기 만에 ‘시즌 첫 승’
    • 입력 2015-05-03 16:13:06
    K리그
현대오일뱅크 K리그 클래식에서 인천이 시즌 첫 승을 거뒀습니다.

인천은 대전 원정경기에서 전반 김인성과 박대한의 연속골로 대전을 2대 1로 물리쳤습니다.

6무2패에 그쳤던 인천은 9경기만에 시즌 첫 승을 기록했습니다.

광주는 전남과의 홈경기에서 3대 2 승리를 거두고 최근 5경기 연속 무승에서 벗어났습니다.

광주는 김영빈과 파비오, 임선영이 한골씩 터트려 전남에 3대 2 한골 차 승리를 거뒀습니다.

3승3무3패로 승점 12점이 된 광주는 7위로 한계단 올라섰습니다.

전남은 3승4무2패를 기록하며 승점 13점으로 5위를 유지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