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욕증시, 채권금리 상승에 하락 출발
입력 2015.05.13 (00:17) 국제
뉴욕증시가 하락세로 출발했습니다.

현지시간으로 오전 9시 33분 현재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125.66포인트, 0.69% 떨어진 17,979.51을 기록 중입니다.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 500지수는 13.84포인트, 0.66% 내린 2,091.49를, 나스닥 종합지수는 37.36포인트,0.75% 내린 4,956.21을 각각 나타내고 있습니다.

채권 금리 상승과 그리스 관련 불안감이 투자심리를 위축시키는 것으로 분석됩니다.

미국의 10년 물 국채 금리는 전날보다 0.022포인트 오른 2.2944%로 지난해 11월 중순 이후 가장 높은 수준을 보이고 있습니다.

미국 국채 10년 물은 국제 자금 조달 시장의 지표 역할이어서, 이 금리가 오르면 기업의 조달 비용도 오릅니다.

그리스가 일단 채무불이행 위기는 넘겼지만 국가 재정이 바닥 상태로 알려지면서 국제 금융시장의 불안감은 사라지지 않고 있습니다.

현재 뉴욕상업거래소에서 6월 인도분 서부텍사스산 원유는 전 거래일보다 32센트,0.54% 오른 배럴당 59.57달러 선에서 거래되고 있습니다.
  • 뉴욕증시, 채권금리 상승에 하락 출발
    • 입력 2015-05-13 00:17:20
    국제
뉴욕증시가 하락세로 출발했습니다.

현지시간으로 오전 9시 33분 현재 다우존스 산업평균지수는 전 거래일보다 125.66포인트, 0.69% 떨어진 17,979.51을 기록 중입니다.

스탠더드 앤드 푸어스 500지수는 13.84포인트, 0.66% 내린 2,091.49를, 나스닥 종합지수는 37.36포인트,0.75% 내린 4,956.21을 각각 나타내고 있습니다.

채권 금리 상승과 그리스 관련 불안감이 투자심리를 위축시키는 것으로 분석됩니다.

미국의 10년 물 국채 금리는 전날보다 0.022포인트 오른 2.2944%로 지난해 11월 중순 이후 가장 높은 수준을 보이고 있습니다.

미국 국채 10년 물은 국제 자금 조달 시장의 지표 역할이어서, 이 금리가 오르면 기업의 조달 비용도 오릅니다.

그리스가 일단 채무불이행 위기는 넘겼지만 국가 재정이 바닥 상태로 알려지면서 국제 금융시장의 불안감은 사라지지 않고 있습니다.

현재 뉴욕상업거래소에서 6월 인도분 서부텍사스산 원유는 전 거래일보다 32센트,0.54% 오른 배럴당 59.57달러 선에서 거래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