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터넷 광장] “고교 한국사서 근현대사 비중 줄인다”
입력 2015.05.13 (07:30) 수정 2015.05.13 (08:18) 뉴스광장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오는 2018학년도부터 적용되는 고등학교 한국사 교과서에서 근현대사 비중이 줄어들 것으로 보이는데요.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은 현재 50% 수준의 근현대사 비중을 40% 정도로 줄인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전근대사 비중이 커지면서 삼국시대 부분이 늘어날 전망인데요.

반면 근현대사 비중 축소에 대해 세계 역사교육 추세에 반한다는 지적도 나오고 있습니다.

이에 누리꾼들은 "차라리 연대기에 맞게 분량을 조절하는 게 더 나을 것 같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지금까지 <인터넷 광장>이었습니다.
  • [인터넷 광장] “고교 한국사서 근현대사 비중 줄인다”
    • 입력 2015-05-13 07:34:05
    • 수정2015-05-13 08:18:50
    뉴스광장
오는 2018학년도부터 적용되는 고등학교 한국사 교과서에서 근현대사 비중이 줄어들 것으로 보이는데요.

한국교육과정평가원은 현재 50% 수준의 근현대사 비중을 40% 정도로 줄인다고 밝혔습니다.

이에 전근대사 비중이 커지면서 삼국시대 부분이 늘어날 전망인데요.

반면 근현대사 비중 축소에 대해 세계 역사교육 추세에 반한다는 지적도 나오고 있습니다.

이에 누리꾼들은 "차라리 연대기에 맞게 분량을 조절하는 게 더 나을 것 같네요." 등의 반응을 보였습니다.

지금까지 <인터넷 광장>이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