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보이스피싱 조직 인출책 중국계 싱가포르인 입건
입력 2015.05.13 (09:28) 사회
서울 관악경찰서는 중국 보이스피싱 조직에서 총책의 지시를 받고 보이스피싱 피해금 등을 인출해온 혐의로 중국계 싱가포르인 36살 곽 모 씨를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곽 씨는 지난 6일 서울 강남구의 한 은행에서 보이스피싱 조직이 범죄에 이용한 것으로 보이는 계좌로부터 현금 4천만 원을 인출하는 등 보이스피싱 조직의 자금을 인출하고 운반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곽 씨의 여죄를 수사하는 한편, 곽 씨가 속한 보이스피싱 조직이 대형 불법 스포츠 도박 사이트와도 연관이 있는 것으로 보고, 관련 계좌를 추적하는 등 수사를 확대하고 있습니다.
  • 보이스피싱 조직 인출책 중국계 싱가포르인 입건
    • 입력 2015-05-13 09:28:06
    사회
서울 관악경찰서는 중국 보이스피싱 조직에서 총책의 지시를 받고 보이스피싱 피해금 등을 인출해온 혐의로 중국계 싱가포르인 36살 곽 모 씨를 불구속 입건했습니다.

곽 씨는 지난 6일 서울 강남구의 한 은행에서 보이스피싱 조직이 범죄에 이용한 것으로 보이는 계좌로부터 현금 4천만 원을 인출하는 등 보이스피싱 조직의 자금을 인출하고 운반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경찰은 곽 씨의 여죄를 수사하는 한편, 곽 씨가 속한 보이스피싱 조직이 대형 불법 스포츠 도박 사이트와도 연관이 있는 것으로 보고, 관련 계좌를 추적하는 등 수사를 확대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