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일 관방장관 “아베 총리 규탄 한국 국회 결의는 무례”
입력 2015.05.13 (18:47) 수정 2015.05.13 (18:47) 국제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이 우리나라 국회가 아베 신조 총리의 미국 의회 연설 내용을 비판하는 결의안을 채택한 데 대해 무례하다며 강하게 반발했습니다.

스가 장관은 기자회견에서 아베 총리의 미국 의회 연설은 미국에서 큰 평가를 받았는데 이런 사실을 전혀 생각하지 않은 것은 전적으로 유감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우호국의 총리를 지목하는 형태로 결의안을 채택하는 것은 무례라고 하지 않을 수 없다며 전혀 수용할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스가 장관은 이와 함께 우리나라 국회가 조선인 강제 노동 현장이 포함된 일본 산업시설들에 대한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등재 추진을 규탄하는 별도 결의안을 채택한 데 대해서도 정치적 주장이라고 반박했습니다.
  • 일 관방장관 “아베 총리 규탄 한국 국회 결의는 무례”
    • 입력 2015-05-13 18:47:32
    • 수정2015-05-13 18:47:56
    국제
일본 정부 대변인인 스가 요시히데 관방장관이 우리나라 국회가 아베 신조 총리의 미국 의회 연설 내용을 비판하는 결의안을 채택한 데 대해 무례하다며 강하게 반발했습니다.

스가 장관은 기자회견에서 아베 총리의 미국 의회 연설은 미국에서 큰 평가를 받았는데 이런 사실을 전혀 생각하지 않은 것은 전적으로 유감이라고 밝혔습니다.

또 우호국의 총리를 지목하는 형태로 결의안을 채택하는 것은 무례라고 하지 않을 수 없다며 전혀 수용할 수 없다고 말했습니다.

스가 장관은 이와 함께 우리나라 국회가 조선인 강제 노동 현장이 포함된 일본 산업시설들에 대한 유네스코 세계문화유산 등재 추진을 규탄하는 별도 결의안을 채택한 데 대해서도 정치적 주장이라고 반박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