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북 “15일까지 서해 NLL 이북서 사격 훈련” 일방 통보
입력 2015.05.13 (21:08) 수정 2015.05.13 (22:13)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이 와중에 북한은 서해 북방한계선, NLL 이북 해상에서 사격훈련을 하겠다고 통보해왔습니다.

우리 군은 대북 감시와 대비 태세를 높였습니다.

이호을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북한 서남전선사령부가 합동참모본부에 일방 통보해온 사격구역은 NLL 북쪽 해상 2곳입니다.

백령도에서 동쪽으로 10킬로미터, 연평도에서 북서쪽 12킬로미터 거리의 NLL 이북 해상입니다.

북한은 이 두 곳에서 오늘 오후 3시부터 모레 자정까지 포사격을 실시한다고 통보해왔습니다.

북한은 이미 해안포를 개방하고 언제든 사격할 수 있는 준비를 마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우리 군 당국은 북한이 우리 측 해역을 향해 포사격 훈련을 하겠다는 것은 긴장 조성 행위라고 밝혔습니다.

군 당국은 북한의 포탄이 NLL 이남 우리 해상에 떨어질 경우를 대비해 유도탄 고속함과 구축함 등 해군 함정들을 비상 대기시켰습니다.

이에 앞서 북한은 지난 8일 서해 NLL을 침범하는 우리 함정에 대해 '조준 타격'을 하겠다는 위협성 전통문을 보내오는 등 도발 위협을 고조시키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호을입니다.
  • 북 “15일까지 서해 NLL 이북서 사격 훈련” 일방 통보
    • 입력 2015-05-13 21:10:25
    • 수정2015-05-13 22:13:43
    뉴스 9
<앵커 멘트>

이 와중에 북한은 서해 북방한계선, NLL 이북 해상에서 사격훈련을 하겠다고 통보해왔습니다.

우리 군은 대북 감시와 대비 태세를 높였습니다.

이호을 기자의 보도입니다.

<리포트>

북한 서남전선사령부가 합동참모본부에 일방 통보해온 사격구역은 NLL 북쪽 해상 2곳입니다.

백령도에서 동쪽으로 10킬로미터, 연평도에서 북서쪽 12킬로미터 거리의 NLL 이북 해상입니다.

북한은 이 두 곳에서 오늘 오후 3시부터 모레 자정까지 포사격을 실시한다고 통보해왔습니다.

북한은 이미 해안포를 개방하고 언제든 사격할 수 있는 준비를 마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우리 군 당국은 북한이 우리 측 해역을 향해 포사격 훈련을 하겠다는 것은 긴장 조성 행위라고 밝혔습니다.

군 당국은 북한의 포탄이 NLL 이남 우리 해상에 떨어질 경우를 대비해 유도탄 고속함과 구축함 등 해군 함정들을 비상 대기시켰습니다.

이에 앞서 북한은 지난 8일 서해 NLL을 침범하는 우리 함정에 대해 '조준 타격'을 하겠다는 위협성 전통문을 보내오는 등 도발 위협을 고조시키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호을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