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조코비치-페더러, ATP 투어 결승서 ‘격돌’
입력 2015.05.17 (09:19) 수정 2015.05.17 (22:18) 연합뉴스
세계랭킹 1, 2위를 달리고 있는 노바크 조코비치(1위·세르비아)와 로저 페더러(2위·스위스)가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이탈리아 인터내셔널(총상금 328만8천530 유로) 결승에서 맞붙는다.

조코비치는 16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로마에서 열린 대회 8일째 단식 준결승에서 다비드 페레르(8위·스페인)를 2-0(6-4, 6-4)으로 이기고 결승에 올랐다.

라파엘 나달(7위·스페인)을 꺾고 4강에 진출한 스탄 바브링카(9위·스위스)를 맞이한 페더러 역시 2-0(6-4, 6-2)으로 54분 만에 경기를 마무리하며 결승에 진출했다.

두 선수는 2월 ATP 투어 두바이 듀티 프리 챔피언십(총상금 208만2천605 달러) 결승에서 격돌, 페더러가 조코비치를 2-0(6-3, 7-5)으로 제압했다.

그러나 지난 3월 (ATP) 투어 BNP 파리바오픈(총상금 538만 1천235 달러) 단식 결승대결에서는 조코비치가 페더러를 2-1(6-3, 6<5>-7, 6-2)로 물리친 바 있다.

여자부 준결승에서는 카를라 수아레스 나바로(10위·스페인)가 시모나 할레프(2위·루마니아)에 2-1(2-6, 6-3, 7-5)로 승리를 거뒀다.

나바로는 다리야 가브릴로바(78위·러시아)를 2-0(7-5, 6-3)으로 이기고 올라온 마리야 샤라포바(3위·러시아)와 왕좌를 다툰다.
  • 조코비치-페더러, ATP 투어 결승서 ‘격돌’
    • 입력 2015-05-17 09:19:41
    • 수정2015-05-17 22:18:45
    연합뉴스
세계랭킹 1, 2위를 달리고 있는 노바크 조코비치(1위·세르비아)와 로저 페더러(2위·스위스)가 남자프로테니스(ATP) 투어 이탈리아 인터내셔널(총상금 328만8천530 유로) 결승에서 맞붙는다.

조코비치는 16일(현지시간) 이탈리아 로마에서 열린 대회 8일째 단식 준결승에서 다비드 페레르(8위·스페인)를 2-0(6-4, 6-4)으로 이기고 결승에 올랐다.

라파엘 나달(7위·스페인)을 꺾고 4강에 진출한 스탄 바브링카(9위·스위스)를 맞이한 페더러 역시 2-0(6-4, 6-2)으로 54분 만에 경기를 마무리하며 결승에 진출했다.

두 선수는 2월 ATP 투어 두바이 듀티 프리 챔피언십(총상금 208만2천605 달러) 결승에서 격돌, 페더러가 조코비치를 2-0(6-3, 7-5)으로 제압했다.

그러나 지난 3월 (ATP) 투어 BNP 파리바오픈(총상금 538만 1천235 달러) 단식 결승대결에서는 조코비치가 페더러를 2-1(6-3, 6<5>-7, 6-2)로 물리친 바 있다.

여자부 준결승에서는 카를라 수아레스 나바로(10위·스페인)가 시모나 할레프(2위·루마니아)에 2-1(2-6, 6-3, 7-5)로 승리를 거뒀다.

나바로는 다리야 가브릴로바(78위·러시아)를 2-0(7-5, 6-3)으로 이기고 올라온 마리야 샤라포바(3위·러시아)와 왕좌를 다툰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