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불법 시위 연행에 항의’ 시민단체 회원 3명 추가 연행
입력 2015.05.18 (13:50) 수정 2015.05.18 (15:56) 사회
서울 종로경찰서는 오늘 오전 11시 반쯤 종로경찰서 앞에서 시민단체 '자주통일과 민주주의를 위한 코리아연대' 회원 40살 김 모 씨 등 3명을 연행해 서울 양천경찰서로 이송했다고 밝혔습니다.

김 씨 등은 지난 16일 집회, 시위 금지 구역인 청와대 앞 시위로 연행된 회원의 석방과 해당 경찰서장 파면을 주장하는 기자회견을 하면서 경찰서장을 모욕하고 해산 명령에 불응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 ‘불법 시위 연행에 항의’ 시민단체 회원 3명 추가 연행
    • 입력 2015-05-18 13:50:16
    • 수정2015-05-18 15:56:58
    사회
서울 종로경찰서는 오늘 오전 11시 반쯤 종로경찰서 앞에서 시민단체 '자주통일과 민주주의를 위한 코리아연대' 회원 40살 김 모 씨 등 3명을 연행해 서울 양천경찰서로 이송했다고 밝혔습니다.

김 씨 등은 지난 16일 집회, 시위 금지 구역인 청와대 앞 시위로 연행된 회원의 석방과 해당 경찰서장 파면을 주장하는 기자회견을 하면서 경찰서장을 모욕하고 해산 명령에 불응한 혐의를 받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