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새정치연합 광주·전남 의원 “문재인 대표 책임 통감해야”
입력 2015.05.18 (14:36) 수정 2015.05.18 (15:38) 정치
새정치연합 소속 광주 전남 의원들이 오늘 광주에서 오찬 회동을 갖고 문재인 당 대표가 재보선 패배와 당 내 갈등상황에 대해서 책임을 통감해야 한다는 데 의견을 모았습니다.

또, 당에 혁명적인 변화가 필요한 시점이고, 광주·전남 의원들이 앞장서서 나가겠다고 참석 의원들은 밝혔습니다.

회동 뒤 박혜자 의원은 기자들과 만나 주로 문 대표의 책임론 얘기가 길게 나왔다고 설명했고, 황주홍 의원은 싸늘한 호남의 민심 앞에서 지도부부터 큰 변화가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최고위원 직 사퇴를 선언한 주승용 최고위원은 당이 추진 중인 혁신기구에 대해 제대로 구성되는지 상당히 의문스럽고 회의적이라고 말했습니다.

오늘 오찬 회동은 5.18 민주화 운동 기념식이 끝난 뒤 열렸고 광주·전남 지역구 의원 17명이 참석했습니다.
  • 새정치연합 광주·전남 의원 “문재인 대표 책임 통감해야”
    • 입력 2015-05-18 14:36:31
    • 수정2015-05-18 15:38:30
    정치
새정치연합 소속 광주 전남 의원들이 오늘 광주에서 오찬 회동을 갖고 문재인 당 대표가 재보선 패배와 당 내 갈등상황에 대해서 책임을 통감해야 한다는 데 의견을 모았습니다.

또, 당에 혁명적인 변화가 필요한 시점이고, 광주·전남 의원들이 앞장서서 나가겠다고 참석 의원들은 밝혔습니다.

회동 뒤 박혜자 의원은 기자들과 만나 주로 문 대표의 책임론 얘기가 길게 나왔다고 설명했고, 황주홍 의원은 싸늘한 호남의 민심 앞에서 지도부부터 큰 변화가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최고위원 직 사퇴를 선언한 주승용 최고위원은 당이 추진 중인 혁신기구에 대해 제대로 구성되는지 상당히 의문스럽고 회의적이라고 말했습니다.

오늘 오찬 회동은 5.18 민주화 운동 기념식이 끝난 뒤 열렸고 광주·전남 지역구 의원 17명이 참석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