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국 신생기업, 10곳 중 7곳은 5년내 폐업”
입력 2015.05.18 (15:34) 경제
우리나라 신생기업 10곳 중 7곳은 5년 안에 폐업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자유경제원이 주최한 토론회에서 임병인 충북대 교수는 2007년 신설된 기업의 생존율을 분석한 결과 5년 뒤에도 생존한 비율은 31%에 불과하다고 밝혔습니다.

기업이 신설된지 1년 뒤에는 38%가 사라지고 2년 후에는 절반인 51%가 폐업하며 5년 뒤에는 69%가 문을 닫는 곳으로 조사됐습니다.

임병인 교수는 프랑스와 이탈리아 신생기업의 5년 생존 비율은 50%에 달한다며 국내 신생기업들은 생존하기 어려운 실정이라고 설명했습니다.
  • “한국 신생기업, 10곳 중 7곳은 5년내 폐업”
    • 입력 2015-05-18 15:34:04
    경제
우리나라 신생기업 10곳 중 7곳은 5년 안에 폐업한다는 조사 결과가 나왔습니다.

자유경제원이 주최한 토론회에서 임병인 충북대 교수는 2007년 신설된 기업의 생존율을 분석한 결과 5년 뒤에도 생존한 비율은 31%에 불과하다고 밝혔습니다.

기업이 신설된지 1년 뒤에는 38%가 사라지고 2년 후에는 절반인 51%가 폐업하며 5년 뒤에는 69%가 문을 닫는 곳으로 조사됐습니다.

임병인 교수는 프랑스와 이탈리아 신생기업의 5년 생존 비율은 50%에 달한다며 국내 신생기업들은 생존하기 어려운 실정이라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