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스9 헤드라인]
입력 2015.05.24 (20:59) 수정 2015.05.24 (21:44)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올 들어 가장 더운 날씨…내일 더 더워
전국 대부분 지역이 올해 들어 가장 더운 날씨를 보였습니다. 연휴 마지막날인 내일은 기온이 더 올라 일부 지역은 올해 첫 폭염 특보가 내려질 것으로 보입니다.

김상곤, 혁신위원장직 수락…쇄신안 마련 과제
김상곤 전 경기교육감이 새정치연합의 혁신위원장직을 수락했습니다. 운영 전권을 위임받은 혁신위 앞에는 공천과 인사 등에 대한 쇄신안 마련이라는 어려운 과제가 놓여있습니다.

DMZ 넘어 南으로…”김일성 찬양, 사실 아냐”
DMZ 종단을 위해 북한에 갔던 세계 여성 평화 운동가들이 비무장지대를 넘어 우리나라에 들어왔습니다. 이들은 김일성을 찬양했다는 북한 매체의 보도는 사실이 아니라고 주장했습니다.

‘뺨’·‘손등’ 만져도 강제추행…이례적 중형
8살 여자 아이의 '뺨'과 '손등'을 만진 것도 강제추행이라는 판결이 나왔습니다. 가벼운 신체 접촉이라도 피해자가 불쾌감을 느꼈고, 어른에게 저항하기 어려운 나이였다며 이례적으로 중형이 선고됐습니다.

돼지고기 ‘금값’…소비 느는데 공급 줄어
돼지고기 값이 3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나들이철을 맞아 소비는 느는데 지난해 발생한 구제역 등으로 공급은 줄었기 때문입니다.
  • [뉴스9 헤드라인]
    • 입력 2015-05-24 20:39:39
    • 수정2015-05-24 21:44:13
    뉴스 9
올 들어 가장 더운 날씨…내일 더 더워
전국 대부분 지역이 올해 들어 가장 더운 날씨를 보였습니다. 연휴 마지막날인 내일은 기온이 더 올라 일부 지역은 올해 첫 폭염 특보가 내려질 것으로 보입니다.

김상곤, 혁신위원장직 수락…쇄신안 마련 과제
김상곤 전 경기교육감이 새정치연합의 혁신위원장직을 수락했습니다. 운영 전권을 위임받은 혁신위 앞에는 공천과 인사 등에 대한 쇄신안 마련이라는 어려운 과제가 놓여있습니다.

DMZ 넘어 南으로…”김일성 찬양, 사실 아냐”
DMZ 종단을 위해 북한에 갔던 세계 여성 평화 운동가들이 비무장지대를 넘어 우리나라에 들어왔습니다. 이들은 김일성을 찬양했다는 북한 매체의 보도는 사실이 아니라고 주장했습니다.

‘뺨’·‘손등’ 만져도 강제추행…이례적 중형
8살 여자 아이의 '뺨'과 '손등'을 만진 것도 강제추행이라는 판결이 나왔습니다. 가벼운 신체 접촉이라도 피해자가 불쾌감을 느꼈고, 어른에게 저항하기 어려운 나이였다며 이례적으로 중형이 선고됐습니다.

돼지고기 ‘금값’…소비 느는데 공급 줄어
돼지고기 값이 3년 만에 최고치를 기록했습니다. 나들이철을 맞아 소비는 느는데 지난해 발생한 구제역 등으로 공급은 줄었기 때문입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