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재난구호에서 ‘셀카’까지…드론의 무한 변신
입력 2015.05.24 (21:19) 수정 2015.05.24 (22:28)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군사적 목적으로 개발됐던 무인소형항공기 '드론'이 이제 우리 일상으로 날아들고 있습니다.

이른바 셀카용 드론까지 나왔을 정도입니다.

이소정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공중에 떠 있던 무인항공기의 적재함이 열리더니

<녹취> "두두두두....툭~!!"

비상약이 떨어집니다.

물류기업이 개발한 이 구호용 드론은 재난이 발생하면 곧바로 투입될 예정입니다

<인터뷰> 정성용 (CJ대한통운 연구원) :"재난이 난 상황을 영상으로 확인할 수 있는 게 첫번 째 기능이고요, 거기서 추위에 떨고 계신 분이 계시다 그러면 핫팩이나 구호 약품을 바로 전달할 수도 있고, 물이나 이런 것들을 전달할 수 있는..."

농작물이 얼마나 자랐는지, 비료를 언제 줘야하는지를 살펴 똑똑한 농사를 돕는가 하면

<녹취> " 위~~~잉"

광활한 공사 현장에서는 안전 관리 상태와 공정 과정도 실시간으로 관찰할 수 있습니다.

원래 군사용으로 개발된 드론을 이제는 이렇게 개인이 취미로 갖고 놀 수 있게 됐습니다.

스마트폰이나 태블릿 PC만 있으면 손쉽게 사진·동영상 촬영이 가능합니다.

동호회가 생겨나고 관련 기술을 배울 수 있는 강좌도 개설되면서 드론 판매도 늘고 있습니다.

<인터뷰> 이지환 (하이마트 모바일상품팀 MD) : "어른용 장난감의 일환인 드론을 가지고 월매출 1억원은 거뜬히 달성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안전문제와 사생활 침해 우려도 있지만 드론은 일상생활 속으로 빠르게 날아들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소정입니다.

[연관기사]

☞ 취재 현장 누비는 ‘드론’, 거침이 없다

☞ 청와대에 ‘드론’ 날리면 어떤 벌 받을까?

☞ [뉴스픽] ‘드론’으로 마약 밀수까지…

☞ [취재후] ‘드론 몰카’ 내 안방 노린다면?

☞ [이슈&뉴스] 차세대 성장 산업 ‘드론’ 무한진화…우리 현주소는?
  • 재난구호에서 ‘셀카’까지…드론의 무한 변신
    • 입력 2015-05-24 20:57:27
    • 수정2015-05-24 22:28:20
    뉴스 9
<앵커 멘트>

군사적 목적으로 개발됐던 무인소형항공기 '드론'이 이제 우리 일상으로 날아들고 있습니다.

이른바 셀카용 드론까지 나왔을 정도입니다.

이소정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공중에 떠 있던 무인항공기의 적재함이 열리더니

<녹취> "두두두두....툭~!!"

비상약이 떨어집니다.

물류기업이 개발한 이 구호용 드론은 재난이 발생하면 곧바로 투입될 예정입니다

<인터뷰> 정성용 (CJ대한통운 연구원) :"재난이 난 상황을 영상으로 확인할 수 있는 게 첫번 째 기능이고요, 거기서 추위에 떨고 계신 분이 계시다 그러면 핫팩이나 구호 약품을 바로 전달할 수도 있고, 물이나 이런 것들을 전달할 수 있는..."

농작물이 얼마나 자랐는지, 비료를 언제 줘야하는지를 살펴 똑똑한 농사를 돕는가 하면

<녹취> " 위~~~잉"

광활한 공사 현장에서는 안전 관리 상태와 공정 과정도 실시간으로 관찰할 수 있습니다.

원래 군사용으로 개발된 드론을 이제는 이렇게 개인이 취미로 갖고 놀 수 있게 됐습니다.

스마트폰이나 태블릿 PC만 있으면 손쉽게 사진·동영상 촬영이 가능합니다.

동호회가 생겨나고 관련 기술을 배울 수 있는 강좌도 개설되면서 드론 판매도 늘고 있습니다.

<인터뷰> 이지환 (하이마트 모바일상품팀 MD) : "어른용 장난감의 일환인 드론을 가지고 월매출 1억원은 거뜬히 달성할 수 있을 것 같습니다."

안전문제와 사생활 침해 우려도 있지만 드론은 일상생활 속으로 빠르게 날아들고 있습니다.

KBS 뉴스 이소정입니다.

[연관기사]

☞ 취재 현장 누비는 ‘드론’, 거침이 없다

☞ 청와대에 ‘드론’ 날리면 어떤 벌 받을까?

☞ [뉴스픽] ‘드론’으로 마약 밀수까지…

☞ [취재후] ‘드론 몰카’ 내 안방 노린다면?

☞ [이슈&뉴스] 차세대 성장 산업 ‘드론’ 무한진화…우리 현주소는?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