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아르헨티나 검사 의문사 보도 기자 “진실규명 어려울 것”
입력 2015.05.24 (21:49) 국제
아르헨티나에서 1994년에 발생한 폭탄테러 사건을 조사하던 알베르토 니스만 특별검사의 사망 사실을 처음 보도한 기자가 진실 규명에 부정적인 견해를 밝혔습니다.

다미안 파치테르 기자는 브라질 일간 폴랴 지 상파울루와 인터뷰에서 니스만 검사가 사망한 지 4개월이 지났지만 밝혀진 것은 아무것도 없다며 진실을 밝히기는 어려울 것으로 본다고 말했습니다.

파치테르 기자는 또, 페르난데스 대통령 정권이 니스만 검사의 죽음에 직간접적으로 연루돼 있다고 본다고 말했습니다.

니스만은 1994년 발생한 아르헨티나-유대인 친선협회 폭탄테러 사건을 조사하던 중 지난 1월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 아르헨티나 검사 의문사 보도 기자 “진실규명 어려울 것”
    • 입력 2015-05-24 21:49:15
    국제
아르헨티나에서 1994년에 발생한 폭탄테러 사건을 조사하던 알베르토 니스만 특별검사의 사망 사실을 처음 보도한 기자가 진실 규명에 부정적인 견해를 밝혔습니다.

다미안 파치테르 기자는 브라질 일간 폴랴 지 상파울루와 인터뷰에서 니스만 검사가 사망한 지 4개월이 지났지만 밝혀진 것은 아무것도 없다며 진실을 밝히기는 어려울 것으로 본다고 말했습니다.

파치테르 기자는 또, 페르난데스 대통령 정권이 니스만 검사의 죽음에 직간접적으로 연루돼 있다고 본다고 말했습니다.

니스만은 1994년 발생한 아르헨티나-유대인 친선협회 폭탄테러 사건을 조사하던 중 지난 1월 자택에서 숨진 채 발견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