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울시, ‘유전자변형식품 표시제’ 실태 점검
입력 2015.05.27 (06:09) 수정 2015.05.27 (16:54) 사회
서울시가 오늘부터 29일까지 사흘 동안 식품 제조업체와 식당 등을 돌며 유전자변형식품 표시를 제대로 지키고 있는지를 점검합니다.

서울시는 콩이나 옥수수를 원료로 사용하는 제조업체 70여 곳을 점검하고, 시중에 판매되는 순두부와 콩국물 등도 수거해 검사할 예정입니다.

두부류와 장류 등 관리대상 식품은 유전자변형식품을 포함하거나, 포함 가능성이 있다는 사실을 반드시 표시해야 합니다.
  • 서울시, ‘유전자변형식품 표시제’ 실태 점검
    • 입력 2015-05-27 06:09:08
    • 수정2015-05-27 16:54:42
    사회
서울시가 오늘부터 29일까지 사흘 동안 식품 제조업체와 식당 등을 돌며 유전자변형식품 표시를 제대로 지키고 있는지를 점검합니다.

서울시는 콩이나 옥수수를 원료로 사용하는 제조업체 70여 곳을 점검하고, 시중에 판매되는 순두부와 콩국물 등도 수거해 검사할 예정입니다.

두부류와 장류 등 관리대상 식품은 유전자변형식품을 포함하거나, 포함 가능성이 있다는 사실을 반드시 표시해야 합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