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메르스 바이러스 확산 종식
타이완, 여행경보 한국 전역 확대…일본 첫 회의
입력 2015.06.10 (06:11) 수정 2015.06.10 (07:54) 뉴스광장 1부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타이완이 서울에 한정했던 여행경보를 한국 전역으로 확대했습니다.

일본에서는 메르스 대비 첫 전문가 회의가 열렸습니다.

정영훈 기자입니다.

<리포트>

타이완 정부가 '황색 여행 경보'를 한국 전역으로 확대했습니다.

4단계 여행 경보 중 2단계로 서울 등 수도권에 한정했던 조치를 확대한 겁니다.

홍콩 여행업 협회는 한국으로의 단체 여행을 모두 취소했습니다.

홍콩 당국이 메르스 대응 수준을 엄중으로 격상한 데 대한 후속 조첩니다.

타이완 북부의 한 병원에서는 39세 남성에 대한 메르스 감염 검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엿새간 한국을 여행한 뒤 고열 증세를 보였는데 1차 검사에선 음성이었습니다.

중국에서 메르스로 격리 치료 중인 한국인 김씨는 나흘간 발열 증세가 없었다고 광둥성 당국이 밝혔습니다.

또 최근 실시한 메르스 검사에도 두 차례 음성 판정이 나왔는데, 여전히 폐렴 증상은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일본 후생노동성은 어제 첫 메르스 전문가 회의를 열어 환자 발생시 감염 확대 방지 대책을 논의했습니다.

서울의 일본 대사관 등에 대책본부도 세웠습니다.

이런 가운데 메르스의 진원지라고 할 수 있는 사우디아라비아의 의료 전문가단이 이번 주 방한해 메르스 확산 방지 경험과 자료를 공유할 예정입니다.

KBS 뉴스 정영훈입니다.

[연관기사]

☞ [인터랙티브] 메르스 감염 실태, 한눈에 보기

☞ [인터랙티브] 추적! ‘메르스’ 이렇게 퍼졌다!

☞ [인포그래픽] 지도와 통계로 보는 메르스

☞ [인포그래픽] 메르스 발생 및 감염 경로
  • 타이완, 여행경보 한국 전역 확대…일본 첫 회의
    • 입력 2015-06-10 06:09:34
    • 수정2015-06-10 07:54:42
    뉴스광장 1부
<앵커 멘트>

타이완이 서울에 한정했던 여행경보를 한국 전역으로 확대했습니다.

일본에서는 메르스 대비 첫 전문가 회의가 열렸습니다.

정영훈 기자입니다.

<리포트>

타이완 정부가 '황색 여행 경보'를 한국 전역으로 확대했습니다.

4단계 여행 경보 중 2단계로 서울 등 수도권에 한정했던 조치를 확대한 겁니다.

홍콩 여행업 협회는 한국으로의 단체 여행을 모두 취소했습니다.

홍콩 당국이 메르스 대응 수준을 엄중으로 격상한 데 대한 후속 조첩니다.

타이완 북부의 한 병원에서는 39세 남성에 대한 메르스 감염 검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엿새간 한국을 여행한 뒤 고열 증세를 보였는데 1차 검사에선 음성이었습니다.

중국에서 메르스로 격리 치료 중인 한국인 김씨는 나흘간 발열 증세가 없었다고 광둥성 당국이 밝혔습니다.

또 최근 실시한 메르스 검사에도 두 차례 음성 판정이 나왔는데, 여전히 폐렴 증상은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일본 후생노동성은 어제 첫 메르스 전문가 회의를 열어 환자 발생시 감염 확대 방지 대책을 논의했습니다.

서울의 일본 대사관 등에 대책본부도 세웠습니다.

이런 가운데 메르스의 진원지라고 할 수 있는 사우디아라비아의 의료 전문가단이 이번 주 방한해 메르스 확산 방지 경험과 자료를 공유할 예정입니다.

KBS 뉴스 정영훈입니다.

[연관기사]

☞ [인터랙티브] 메르스 감염 실태, 한눈에 보기

☞ [인터랙티브] 추적! ‘메르스’ 이렇게 퍼졌다!

☞ [인포그래픽] 지도와 통계로 보는 메르스

☞ [인포그래픽] 메르스 발생 및 감염 경로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 1부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