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다시 살아난 추신수, 시즌 14번째 멀티히트
입력 2015.06.10 (13:44) 수정 2015.06.10 (14:27) 연합뉴스
미국프로야구 텍사스 레인저스에서 뛰는 추신수(33)가 멀티히트(1경기에 2안타 이상)로 팀 승리에 힘을 보탰다.

추신수는 10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의 오코 콜리세움에서 열린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와 방문경기에 2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2안타를 쳐냈다.

추신수는 지난 7일 캔자스시티 로열스전 이후 두 경기 만에 멀티히트를 장식했다.

시즌 14번째 멀티히트를 기록한 추신수는 시즌 타율을 0.241에서 0.246(203타수 50안타)으로 끌어올렸다.

텍사스는 추신수의 활약에다 선발 닉 마르티네스의 6이닝 1안타 무실점 역투에 힘입어 2-1로 승리했다.

추신수는 1회초 1사에서 오클랜드 선발 소니 그레이를 상대로 4구째 낮게 제구된 직구(153㎞)를 받아쳐 투수 키를 넘어 중견수 방면으로 굴러가는 안타로 연결했다.

추신수는 첫 타석 안타로 기분 좋게 시작했지만, 타점 기회에서는 고개를 숙였다.

추신수는 3회초 1사 3루에서 그레이의 슬라이더에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다.

5회초 무사 1, 2루에서는 그레이의 2구째 직구(151㎞)를 잡아당겼다가 2루수-유격수-1루수로 이어지는 병살타를 쳤다.

그러나 추신수는 7회초 2사에서 바뀐 투수 페르난도 로드리게스와 풀카운트 접전 끝에 깨끗한 우전 안타를 쳐내고 멀티 히트를 완성했다.

텍사스는 이날 승리로 31승 27패를 기록, 같은 날 시카고 화이트삭스에 2-4로 패한 아메리칸리그 서부지구 선두 휴스턴 애스트로스를 2게임 차로 추격했다.
  • 다시 살아난 추신수, 시즌 14번째 멀티히트
    • 입력 2015-06-10 13:44:07
    • 수정2015-06-10 14:27:09
    연합뉴스
미국프로야구 텍사스 레인저스에서 뛰는 추신수(33)가 멀티히트(1경기에 2안타 이상)로 팀 승리에 힘을 보탰다.

추신수는 10일(이하 한국시간) 미국 캘리포니아주 오클랜드의 오코 콜리세움에서 열린 오클랜드 애슬레틱스와 방문경기에 2번 타자 우익수로 선발 출전해 4타수 2안타를 쳐냈다.

추신수는 지난 7일 캔자스시티 로열스전 이후 두 경기 만에 멀티히트를 장식했다.

시즌 14번째 멀티히트를 기록한 추신수는 시즌 타율을 0.241에서 0.246(203타수 50안타)으로 끌어올렸다.

텍사스는 추신수의 활약에다 선발 닉 마르티네스의 6이닝 1안타 무실점 역투에 힘입어 2-1로 승리했다.

추신수는 1회초 1사에서 오클랜드 선발 소니 그레이를 상대로 4구째 낮게 제구된 직구(153㎞)를 받아쳐 투수 키를 넘어 중견수 방면으로 굴러가는 안타로 연결했다.

추신수는 첫 타석 안타로 기분 좋게 시작했지만, 타점 기회에서는 고개를 숙였다.

추신수는 3회초 1사 3루에서 그레이의 슬라이더에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다.

5회초 무사 1, 2루에서는 그레이의 2구째 직구(151㎞)를 잡아당겼다가 2루수-유격수-1루수로 이어지는 병살타를 쳤다.

그러나 추신수는 7회초 2사에서 바뀐 투수 페르난도 로드리게스와 풀카운트 접전 끝에 깨끗한 우전 안타를 쳐내고 멀티 히트를 완성했다.

텍사스는 이날 승리로 31승 27패를 기록, 같은 날 시카고 화이트삭스에 2-4로 패한 아메리칸리그 서부지구 선두 휴스턴 애스트로스를 2게임 차로 추격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