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올해 1차 추경예산 놓고 인천시-교육청 대립각
입력 2015.06.10 (14:53) 사회
올해 1차 추경예산 편성을 두고 인천시교육청과 인천시가 대립각을 세우고 있습니다.

인천시교육청은 오늘 긴급 보도자료를 내고, 인천시가 편성한 1차 추경예산을 보면 당초 요청한 법정 전입금 451억 원 대신 90억 원만 반영됐다고 밝혔습니다.

교육청은 이대로 예산이 확정될 경우 누리 과정 예산 편성에 차질이 생겨 올해 9월이면 어린이집과 유치원에 예산 지원이 중단된다며 인천시에 대책 마련을 촉구했습니다.

인천시는 이에 대해 재정 악화로 추경예산 편성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부족한 교육 예산은 2차 추경에 반영하겠다는 입장입니다.
  • 올해 1차 추경예산 놓고 인천시-교육청 대립각
    • 입력 2015-06-10 14:53:39
    사회
올해 1차 추경예산 편성을 두고 인천시교육청과 인천시가 대립각을 세우고 있습니다.

인천시교육청은 오늘 긴급 보도자료를 내고, 인천시가 편성한 1차 추경예산을 보면 당초 요청한 법정 전입금 451억 원 대신 90억 원만 반영됐다고 밝혔습니다.

교육청은 이대로 예산이 확정될 경우 누리 과정 예산 편성에 차질이 생겨 올해 9월이면 어린이집과 유치원에 예산 지원이 중단된다며 인천시에 대책 마련을 촉구했습니다.

인천시는 이에 대해 재정 악화로 추경예산 편성에 어려움을 겪고 있다며 부족한 교육 예산은 2차 추경에 반영하겠다는 입장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