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IATA, 기내반입 가방 크기 줄이는 가이드라인 마련
입력 2015.06.10 (18:47) 수정 2015.06.10 (21:58) 국제
국제항공운송협회가 기내용 가방의 크기를 축소하는 기준을 마련했습니다.

국제항공운송협회가 기내용 가방의 크기를 가로 54.61cm, 세로 34.29cm, 폭 19.05cm로 제한하는 기준을 마련했다고 영국 일간지가 보도했습니다.

에어 차이나, 캐세이퍼시픽, 에미리트, 루프트한자 등 8개 항공사가 새 기준을 따르겠다는 견해를 밝혔습니다.

다만, 국제항공운송협회 대변인은 이 기준은 권고사항으로 각각의 항공사들이 자유롭게 기내용 가방의 크기를 정할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국제항공운송협회는 전 세계 항공사의 83%인 260개 항공사를 회원으로 두고 있습니다.
  • IATA, 기내반입 가방 크기 줄이는 가이드라인 마련
    • 입력 2015-06-10 18:47:00
    • 수정2015-06-10 21:58:07
    국제
국제항공운송협회가 기내용 가방의 크기를 축소하는 기준을 마련했습니다.

국제항공운송협회가 기내용 가방의 크기를 가로 54.61cm, 세로 34.29cm, 폭 19.05cm로 제한하는 기준을 마련했다고 영국 일간지가 보도했습니다.

에어 차이나, 캐세이퍼시픽, 에미리트, 루프트한자 등 8개 항공사가 새 기준을 따르겠다는 견해를 밝혔습니다.

다만, 국제항공운송협회 대변인은 이 기준은 권고사항으로 각각의 항공사들이 자유롭게 기내용 가방의 크기를 정할 수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국제항공운송협회는 전 세계 항공사의 83%인 260개 항공사를 회원으로 두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