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흔들리는 FIFA, 2026 WC 개최지 선정 연기
입력 2015.06.10 (20:03) 수정 2015.06.10 (21:03) 연합뉴스
국제축구연맹(FIFA) 비리 수사 여파로 2026년 월드컵 개최지 선정도 연기될 것으로 보인다.

영국 방송 BBC와 AFP 등 주요 외신들은 10일(현지시간) FIFA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애초 2017년 5월로 예정됐던 2026년 월드컵 축구대회 개최지 선정을 연기하기로 했다고 일제히 보도했다.

제롬 발케 FIFA 사무총장은 이날 러시아 사마라를 방문한 자리에서 "현 상황을 고려해볼 때 2026년 월드컵 개최지 선정을 위한 절차를 진행하는 것은 말이 되지 않는 것 같다"며 "개최지 선정은 연기될 것"이라고 밝혔다.

발케 사무총장은 이어 "2026년 개최지를 언제 선정할 것인지에 대해서는 이후 집행위원회에서 논의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가 언급한 '현 상황'은 미국과 스위스 검찰이 현재 2018년 러시아 및 2022년 카타르 월드컵 개최지 선정 과정을 둘러싼 비리 수사를 의미한다. .

지난달 말 스위스 경찰은 FIFA 총회를 앞두고 FIFA 고위직 7명을 체포했으며, 미국 법무부도 FIFA의 비리 혐의를 포착하고 14명에 대한 기소 방침을 밝혔었다.

게다가 미국과 스위스 당국의 수사가 제프 블라터 회장을 겨냥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블라터 회장은 지난 2일 5선에 성공했음에도 회장직을 내려놓겠다고 사임 결정을 밝힌 바 있다.

제롬 발케 사무총장 역시 남아프리카공화국이 2010년 월드컵 본선을 유치하려고 북중미 집행위원들에게 뇌물 1천만 달러(약 111억 6천300만원)를 전달하는 과정에서 핵심 역할을 한 인물로 지목되고 있다.

2026년 월드컵 개최지로 미국이 유력한 후보국 중 하나로 예상되는 가운데 캐나다와 멕시코, 콜롬비아 등도 관심을 두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2026년 대회는 대륙별 순환 개최 원칙에 따라 북중미·카리브해, 남미, 아프리카, 오세아니아 연맹 소속 국가에서 대회를 열 수 있다.

호주는 아시아축구협회 소속 국가여서 대회를 열 수 없다.
  • 흔들리는 FIFA, 2026 WC 개최지 선정 연기
    • 입력 2015-06-10 20:03:26
    • 수정2015-06-10 21:03:19
    연합뉴스
국제축구연맹(FIFA) 비리 수사 여파로 2026년 월드컵 개최지 선정도 연기될 것으로 보인다.

영국 방송 BBC와 AFP 등 주요 외신들은 10일(현지시간) FIFA 관계자의 말을 인용해 애초 2017년 5월로 예정됐던 2026년 월드컵 축구대회 개최지 선정을 연기하기로 했다고 일제히 보도했다.

제롬 발케 FIFA 사무총장은 이날 러시아 사마라를 방문한 자리에서 "현 상황을 고려해볼 때 2026년 월드컵 개최지 선정을 위한 절차를 진행하는 것은 말이 되지 않는 것 같다"며 "개최지 선정은 연기될 것"이라고 밝혔다.

발케 사무총장은 이어 "2026년 개최지를 언제 선정할 것인지에 대해서는 이후 집행위원회에서 논의될 것"이라고 덧붙였다.

그가 언급한 '현 상황'은 미국과 스위스 검찰이 현재 2018년 러시아 및 2022년 카타르 월드컵 개최지 선정 과정을 둘러싼 비리 수사를 의미한다. .

지난달 말 스위스 경찰은 FIFA 총회를 앞두고 FIFA 고위직 7명을 체포했으며, 미국 법무부도 FIFA의 비리 혐의를 포착하고 14명에 대한 기소 방침을 밝혔었다.

게다가 미국과 스위스 당국의 수사가 제프 블라터 회장을 겨냥한 것으로 알려지면서 블라터 회장은 지난 2일 5선에 성공했음에도 회장직을 내려놓겠다고 사임 결정을 밝힌 바 있다.

제롬 발케 사무총장 역시 남아프리카공화국이 2010년 월드컵 본선을 유치하려고 북중미 집행위원들에게 뇌물 1천만 달러(약 111억 6천300만원)를 전달하는 과정에서 핵심 역할을 한 인물로 지목되고 있다.

2026년 월드컵 개최지로 미국이 유력한 후보국 중 하나로 예상되는 가운데 캐나다와 멕시코, 콜롬비아 등도 관심을 두고 있는 것으로 전해졌다.

2026년 대회는 대륙별 순환 개최 원칙에 따라 북중미·카리브해, 남미, 아프리카, 오세아니아 연맹 소속 국가에서 대회를 열 수 있다.

호주는 아시아축구협회 소속 국가여서 대회를 열 수 없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