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반기문 총장 “증오 종식 위해 종교지도자 목소리 절실”
입력 2015.06.10 (23:14) 국제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이 최근의 종교적 갈등을 해결하기 위해 대화가 가장 중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반 총장은 카자흐스탄 수도 아스타나에서 열린 '세계 종교지도자 회의'에서 지금 세계는 극단주의와 테러로 고통받고 있다며 증오를 끝내기 위한 종교지도자들의 목소리가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또 빈곤과 지구 온난화 등 국제사회가 직면한 위험 요소를 해결할 수 있는 처음이자 마지막 세대라며 현안에 대한 각국의 협조를 요청했습니다.
  • 반기문 총장 “증오 종식 위해 종교지도자 목소리 절실”
    • 입력 2015-06-10 23:14:53
    국제
반기문 유엔 사무총장이 최근의 종교적 갈등을 해결하기 위해 대화가 가장 중요하다고 강조했습니다.

반 총장은 카자흐스탄 수도 아스타나에서 열린 '세계 종교지도자 회의'에서 지금 세계는 극단주의와 테러로 고통받고 있다며 증오를 끝내기 위한 종교지도자들의 목소리가 필요하다고 말했습니다.

또 빈곤과 지구 온난화 등 국제사회가 직면한 위험 요소를 해결할 수 있는 처음이자 마지막 세대라며 현안에 대한 각국의 협조를 요청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