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지구촌 해외연예] ‘쥬라기 월드’ 흥행 돌풍, 후속편 제작
입력 2015.06.16 (11:04) 수정 2015.06.16 (11:21)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멘트>

영화 '쥬라기 월드'가 개봉 첫 주에만 우리 돈 약 5천 7백억 원의 수익을 올리며 흥행의 역사를 새로 쓰고 있습니다.

기세를 몰아 후속편 제작에도 곧 나설 예정이라는데요.

자세한 소식, <해외 연예>에서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14년 만에 부활한 공룡들의 세계, '쥬라기 월드'.

지난 1993년 첫 제작된 '쥬라기 공원'의 네번째 시리즈이자 스티븐 스필버그 감독이 총괄 제작을 맡은 이 영화가 개봉 첫 주 흥행 신기록을 세웠습니다.

개봉 첫 주였던 지난 12일부터 14일까지, 북미에서 벌어들인 수익이 2억 4백60만 달러, 우리 돈 약 2천 2백80억 원!

전 세계적으로는 총 5억 천180만 달러, 약 5천 7백억 원의 흥행수익을 올린 건데요.

개봉 첫 주에 5억 달러 이상의 수익을 올린 영화는 쥬라기 월드가 최초입니다.

지금까지는 '해리포터와 죽음의 성물 2부'가 4억 8천3백만 달러, 약 5천 4백억 원을 번 게 개봉 첫 주 최고 성적이었습니다.

흥행의 기세를 몰아 쥬라기 월드 후속편이 곧 제작될 예정입니다.

남자 주인공 '오웬' 역을 맡은 '크리스 프랫'이 최근 속편 출연 계약을 체결했는데요.

극 중 '오웬'은 동물 행동학 전문가로 한층 진화한 공룡들과 사투를 벌이는 역할이지만, 속편에서는 어떤 모습으로 그려질지 아직 미정이라고 합니다.
  • [지구촌 해외연예] ‘쥬라기 월드’ 흥행 돌풍, 후속편 제작
    • 입력 2015-06-16 11:07:07
    • 수정2015-06-16 11:21:43
    지구촌뉴스
<앵커 멘트>

영화 '쥬라기 월드'가 개봉 첫 주에만 우리 돈 약 5천 7백억 원의 수익을 올리며 흥행의 역사를 새로 쓰고 있습니다.

기세를 몰아 후속편 제작에도 곧 나설 예정이라는데요.

자세한 소식, <해외 연예>에서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14년 만에 부활한 공룡들의 세계, '쥬라기 월드'.

지난 1993년 첫 제작된 '쥬라기 공원'의 네번째 시리즈이자 스티븐 스필버그 감독이 총괄 제작을 맡은 이 영화가 개봉 첫 주 흥행 신기록을 세웠습니다.

개봉 첫 주였던 지난 12일부터 14일까지, 북미에서 벌어들인 수익이 2억 4백60만 달러, 우리 돈 약 2천 2백80억 원!

전 세계적으로는 총 5억 천180만 달러, 약 5천 7백억 원의 흥행수익을 올린 건데요.

개봉 첫 주에 5억 달러 이상의 수익을 올린 영화는 쥬라기 월드가 최초입니다.

지금까지는 '해리포터와 죽음의 성물 2부'가 4억 8천3백만 달러, 약 5천 4백억 원을 번 게 개봉 첫 주 최고 성적이었습니다.

흥행의 기세를 몰아 쥬라기 월드 후속편이 곧 제작될 예정입니다.

남자 주인공 '오웬' 역을 맡은 '크리스 프랫'이 최근 속편 출연 계약을 체결했는데요.

극 중 '오웬'은 동물 행동학 전문가로 한층 진화한 공룡들과 사투를 벌이는 역할이지만, 속편에서는 어떤 모습으로 그려질지 아직 미정이라고 합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