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조희연 교육감 항소이유서 제출…변호인단 교체
입력 2015.06.16 (16:40) 사회
1심에서 당선무효형을 선고받은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이 법원에 항소이유서를 제출했습니다.

서울고등법원은 어제 조 교육감 측이 항소이유서를 제출해 이르면 이번달 말부터 항소심 재판이 시작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항소심 재판부는 선거 전담인 서울고법 형사6부에 배당됐습니다.

조 교육감은 변호인단도 교체해 1심에서 변호를 맡았던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 소속 백승헌 변호사 등이 빠지고, 서울중앙지법 부장판사 출신 민병훈 변호사를 중심으로 2심 변호인단을 구성했습니다.

조 교육감은 지난해 교육감 선거에서 상대 후보 고승덕 변호사의 미국 영주권 보유 의혹을 제기해 기소됐고, 1심에서 당선무효형에 해당하는 벌금 5백만 원을 선고받았습니다.
  • 조희연 교육감 항소이유서 제출…변호인단 교체
    • 입력 2015-06-16 16:40:33
    사회
1심에서 당선무효형을 선고받은 조희연 서울시교육감이 법원에 항소이유서를 제출했습니다.

서울고등법원은 어제 조 교육감 측이 항소이유서를 제출해 이르면 이번달 말부터 항소심 재판이 시작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항소심 재판부는 선거 전담인 서울고법 형사6부에 배당됐습니다.

조 교육감은 변호인단도 교체해 1심에서 변호를 맡았던 '민주사회를위한변호사모임' 소속 백승헌 변호사 등이 빠지고, 서울중앙지법 부장판사 출신 민병훈 변호사를 중심으로 2심 변호인단을 구성했습니다.

조 교육감은 지난해 교육감 선거에서 상대 후보 고승덕 변호사의 미국 영주권 보유 의혹을 제기해 기소됐고, 1심에서 당선무효형에 해당하는 벌금 5백만 원을 선고받았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