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선제골 합작! ‘형 고마워요’
입력 2015.06.16 (22:59) 수정 2015.06.16 (23:00) 포토뉴스
선제골 합작! ‘형 고마워요’ [대한민국:미얀마]

축구 대표팀 이재성이 16일 오후(한국시간) 태국 방콕의 라자망갈라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미얀마와의 2018 러시아 월드컵 2차 예선 첫 경기에서 첫 골을 넣은뒤 손흥민과 포옹하고 있다.

슈틸리케호, 태국서 정용환 추모 세리머니
2018 러시아 월드컵 2차 예선 첫 경기에 나선 슈틸리케호 태극전사들과 미얀마 선수들이 16일 오후 태국 방콕의 라자망갈라 국립경기장에서 최근 암 투병 끝에 타계한 국가대표 출신 수비수인 정용환의 명복을 빌며 고개를 숙여 묵념하고 있다. 이날 묵념은 태극전사들의 대선배이자 1980∼90년대 축구 대표팀의 간판 수비수로 활약했던 정용환을 기리는 자리였다.
오늘은 내가 주인공!
한국 축구대표티 이재성이 16일 오후(한국시간) 태국 방콕의 라자망갈라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미얀마와의 2018 러시아 월드컵 2차 예선 첫 경기에서 볼 트래핑을 하고 있다.
나도 넣고 싶다
축구 대표팀 이정협이 16일 오후(한국시간) 태국 방콕의 라자망갈라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미얀마와의 2018 러시아 월드컵 2차 예선 첫 경기에서 헤딩슛하고 있다.
첫 골은 이재성!
축구 대표팀 이재성이 16일 오후(한국시간) 태국 방콕의 라자망갈라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미얀마와의 2018 러시아 월드컵 2차 예선 첫 경기에서 첫 골을 넣고 있다.
내가 바로 주인공
축구 대표팀 이재성이 16일 오후(한국시간) 태국 방콕의 라자망갈라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미얀마와의 2018 러시아 월드컵 2차 예선 첫 경기에서 첫 골을 넣은뒤 세리머니 하고 있다.
2번째 골 넣고 의기양양
축구 대표팀 손흥민이 16일 오후(한국시간) 태국 방콕의 라자망갈라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미얀마와의 2018 러시아 월드컵 2차 예선 첫 경기에서 두번째 골을 넣은뒤 세리머니 하고 있다.
흥민아 나 좀 봐줘
축구 대표팀 손흥민이 16일 오후(한국시간) 태국 방콕의 라자망갈라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미얀마와의 2018 러시아 월드컵 2차 예선 첫 경기에서 한국의 두번째 골을 넣은뒤 세리머니 하고 있다.
  • 선제골 합작! ‘형 고마워요’
    • 입력 2015-06-16 22:59:43
    • 수정2015-06-16 23:00:36
    포토뉴스

축구 대표팀 이재성이 16일 오후(한국시간) 태국 방콕의 라자망갈라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미얀마와의 2018 러시아 월드컵 2차 예선 첫 경기에서 첫 골을 넣은뒤 손흥민과 포옹하고 있다.

축구 대표팀 이재성이 16일 오후(한국시간) 태국 방콕의 라자망갈라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미얀마와의 2018 러시아 월드컵 2차 예선 첫 경기에서 첫 골을 넣은뒤 손흥민과 포옹하고 있다.

축구 대표팀 이재성이 16일 오후(한국시간) 태국 방콕의 라자망갈라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미얀마와의 2018 러시아 월드컵 2차 예선 첫 경기에서 첫 골을 넣은뒤 손흥민과 포옹하고 있다.

축구 대표팀 이재성이 16일 오후(한국시간) 태국 방콕의 라자망갈라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미얀마와의 2018 러시아 월드컵 2차 예선 첫 경기에서 첫 골을 넣은뒤 손흥민과 포옹하고 있다.

축구 대표팀 이재성이 16일 오후(한국시간) 태국 방콕의 라자망갈라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미얀마와의 2018 러시아 월드컵 2차 예선 첫 경기에서 첫 골을 넣은뒤 손흥민과 포옹하고 있다.

축구 대표팀 이재성이 16일 오후(한국시간) 태국 방콕의 라자망갈라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미얀마와의 2018 러시아 월드컵 2차 예선 첫 경기에서 첫 골을 넣은뒤 손흥민과 포옹하고 있다.

축구 대표팀 이재성이 16일 오후(한국시간) 태국 방콕의 라자망갈라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미얀마와의 2018 러시아 월드컵 2차 예선 첫 경기에서 첫 골을 넣은뒤 손흥민과 포옹하고 있다.

축구 대표팀 이재성이 16일 오후(한국시간) 태국 방콕의 라자망갈라 국립경기장에서 열린 미얀마와의 2018 러시아 월드컵 2차 예선 첫 경기에서 첫 골을 넣은뒤 손흥민과 포옹하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