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가계의 저축성 예금 증가율, 금융위기 이후 최저
입력 2015.06.21 (10:25) 경제
저금리의 영향으로 가계의 저축성 예금 증가율이 금융위기 이후 최저 수준으로 떨어졌습니다.

한국은행에 따르면, 지난 4월 말 현재 가계가 은행에 돈을 맡긴 총예금액은 547조 7천억 원으로 1년 전보다 5.1% 늘었지만, 이 가운데 저축성 예금은 492조 원 가량으로 3.8% 증가하는 데 그쳤습니다.

이같은 저축성 예금 증가율은 금융위기 때인 2008년 9월 이후 6년 7개월 만에 가장 낮은 수준입니다.

반면, 입출금이 자유로운 요구불 예금은 1년 전보다 18% 증가해 투자처를 찾는 대기성 자금이 늘어난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 가계의 저축성 예금 증가율, 금융위기 이후 최저
    • 입력 2015-06-21 10:25:05
    경제
저금리의 영향으로 가계의 저축성 예금 증가율이 금융위기 이후 최저 수준으로 떨어졌습니다.

한국은행에 따르면, 지난 4월 말 현재 가계가 은행에 돈을 맡긴 총예금액은 547조 7천억 원으로 1년 전보다 5.1% 늘었지만, 이 가운데 저축성 예금은 492조 원 가량으로 3.8% 증가하는 데 그쳤습니다.

이같은 저축성 예금 증가율은 금융위기 때인 2008년 9월 이후 6년 7개월 만에 가장 낮은 수준입니다.

반면, 입출금이 자유로운 요구불 예금은 1년 전보다 18% 증가해 투자처를 찾는 대기성 자금이 늘어난 것으로 분석됐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