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메르스 잊은’ 극장가…토요일 관객 100만 명 돌파
입력 2015.06.21 (19:53) 수정 2015.06.21 (19:55) 연합뉴스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공포에 주춤했던 극장가가 할리우드와 한국 영화의 치열한 경쟁 속에 되살아났다.

21일 영화관 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토요일인 20일 전국 영화관 관객 수는 모두 105만9천명이었다.

이는 전주 토요일보다는 15%, 메르스 확산에 따른 공포감이 컸던 2주 전 토요일보다는 54% 증가한 것이다.

하루 관객 수가 100만명을 넘은 것은 석가탄신일이었던 지난달 25일 이후 거의 한달 만에 처음이다.

이번 금요일과 토요일 이틀간 관객 수 역시 전주 동기보다 14%, 2주 전 동기보다 54% 늘어나 156만명이었다.

앞서 영화계에서는 메르스에 대한 공포가 커지면서 극장 관객이 다소 줄었을 뿐 아니라 '나의 절친 악당들' 쇼케이스, '암살' 제작보고회가 취소·연기되고 '연평해전'의 개봉이 연기되는 등 메르스 확산의 영향을 받았다.

그러나 지난 주말부터 극장가 관객 수가 조금씩 회복세를 타고 있으며 이번 주말에는 극장가가 붐비는 수준까지 올라왔다.

하루 관객 수 100만명은 어린이날·석가탄신일 같은 평일 공휴일이나 '어벤져스2-에이지 오브 울트론' 같은 화제작이 있는 주말에나 가능했던 숫자로, 이번 주말 역시 콘텐츠의 힘이 메르스 공포를 이기는 데 상당 부분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극장가에서는 공룡이 부활한 세계를 그린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쥬라기 월드'와 모처럼 볼 만한 한국영화라는 평가를 받는 곽경택 감독의 '극비수사'가 경쟁을 벌이고 있다.

토요일인 20일 하루에만 '쥬라기 월드'는 46만2천명을 모았으며 '극비수사'에도 41만3천명의 손님이 들었다. 105만9천명 관객 중에 두 영화에만 87만5천명이 든 것이다.

이에 따라 '쥬라기 월드'는 개봉 2주차 주말인 21일 정오께 310만명을 넘어섰으며 '극비수사'는 개봉 4일째인 이날 오후 3시께 100만명을 돌파했다.

'극비수사'는 개봉 이틀간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가 20일에는 '쥬라기 월드'가 1위로 올라서는 등 두 영화가 정상을 놓고 엎치락뒤치락하고 있다.
  • ‘메르스 잊은’ 극장가…토요일 관객 100만 명 돌파
    • 입력 2015-06-21 19:53:51
    • 수정2015-06-21 19:55:53
    연합뉴스
중동호흡기증후군(메르스) 공포에 주춤했던 극장가가 할리우드와 한국 영화의 치열한 경쟁 속에 되살아났다.

21일 영화관 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토요일인 20일 전국 영화관 관객 수는 모두 105만9천명이었다.

이는 전주 토요일보다는 15%, 메르스 확산에 따른 공포감이 컸던 2주 전 토요일보다는 54% 증가한 것이다.

하루 관객 수가 100만명을 넘은 것은 석가탄신일이었던 지난달 25일 이후 거의 한달 만에 처음이다.

이번 금요일과 토요일 이틀간 관객 수 역시 전주 동기보다 14%, 2주 전 동기보다 54% 늘어나 156만명이었다.

앞서 영화계에서는 메르스에 대한 공포가 커지면서 극장 관객이 다소 줄었을 뿐 아니라 '나의 절친 악당들' 쇼케이스, '암살' 제작보고회가 취소·연기되고 '연평해전'의 개봉이 연기되는 등 메르스 확산의 영향을 받았다.

그러나 지난 주말부터 극장가 관객 수가 조금씩 회복세를 타고 있으며 이번 주말에는 극장가가 붐비는 수준까지 올라왔다.

하루 관객 수 100만명은 어린이날·석가탄신일 같은 평일 공휴일이나 '어벤져스2-에이지 오브 울트론' 같은 화제작이 있는 주말에나 가능했던 숫자로, 이번 주말 역시 콘텐츠의 힘이 메르스 공포를 이기는 데 상당 부분 영향을 미친 것으로 풀이된다.

극장가에서는 공룡이 부활한 세계를 그린 할리우드 블록버스터 '쥬라기 월드'와 모처럼 볼 만한 한국영화라는 평가를 받는 곽경택 감독의 '극비수사'가 경쟁을 벌이고 있다.

토요일인 20일 하루에만 '쥬라기 월드'는 46만2천명을 모았으며 '극비수사'에도 41만3천명의 손님이 들었다. 105만9천명 관객 중에 두 영화에만 87만5천명이 든 것이다.

이에 따라 '쥬라기 월드'는 개봉 2주차 주말인 21일 정오께 310만명을 넘어섰으며 '극비수사'는 개봉 4일째인 이날 오후 3시께 100만명을 돌파했다.

'극비수사'는 개봉 이틀간 박스오피스 1위를 차지했다가 20일에는 '쥬라기 월드'가 1위로 올라서는 등 두 영화가 정상을 놓고 엎치락뒤치락하고 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