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광주 아파트서 10대 추락해 부상
입력 2015.06.21 (20:12) 수정 2015.06.21 (21:42) 사회
오늘 오전 11시 20분쯤 광주광역시 동림동의 한 아파트 화단에 이 아파트 12층에 사는 18살 A군이 추락해 쓰러져 있는 것을 어머니가 발견해 병원으로 옮겼습니다.

A 군은 오른팔이 골절되는 등의 부상을 입었지만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아파트 화단에 심어져 있는 나무가 A군이 떨어질 때, 충격을 완화한 것으로 보인다며, 현재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라고 말했습니다.
  • 광주 아파트서 10대 추락해 부상
    • 입력 2015-06-21 20:12:46
    • 수정2015-06-21 21:42:50
    사회
오늘 오전 11시 20분쯤 광주광역시 동림동의 한 아파트 화단에 이 아파트 12층에 사는 18살 A군이 추락해 쓰러져 있는 것을 어머니가 발견해 병원으로 옮겼습니다.

A 군은 오른팔이 골절되는 등의 부상을 입었지만 생명에는 지장이 없는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경찰은 아파트 화단에 심어져 있는 나무가 A군이 떨어질 때, 충격을 완화한 것으로 보인다며, 현재 사고 경위를 조사 중이라고 말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