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차두리, K리그 올스타 팬 투표 중간 집계 1위
입력 2015.06.24 (14:25) K리그
프로축구 서울의 수비수 차두리가 K리그 올스타 팬 투표 중간 집계에서 1위에 올랐습니다.

프로축구연맹은 K리그 올스타 팬 투표 중간 집계 결과 차두리가 10만 2천 713표를 얻어 포항의 김승대를 6천 113표 차로 제치고 전체 득표수에서 1위를 달렸다고 밝혔습니다.

팬 투표를 통해 포지션별로 선발이 유력한 선수들은 이동국과 김형일 등 전북이 일곱 명으로 가장 많았고, 서울이 네 명, 울산과 수원이 세 명씩으로 뒤를 이었습니다.

K리그 올스타 선수단은 오는 29일까지 진행되는 팬 투표 결과와 K리그 클래식 12개 구단 감독과 주장의 투표를 더해 확정됩니다.

올스타전은 다음달 17일 오후 7시부터 안산 와 스타디움에서 '팀 슈틸리케' 대 '팀 최강희'의 대결로 치러집니다.
  • 차두리, K리그 올스타 팬 투표 중간 집계 1위
    • 입력 2015-06-24 14:25:38
    K리그
프로축구 서울의 수비수 차두리가 K리그 올스타 팬 투표 중간 집계에서 1위에 올랐습니다.

프로축구연맹은 K리그 올스타 팬 투표 중간 집계 결과 차두리가 10만 2천 713표를 얻어 포항의 김승대를 6천 113표 차로 제치고 전체 득표수에서 1위를 달렸다고 밝혔습니다.

팬 투표를 통해 포지션별로 선발이 유력한 선수들은 이동국과 김형일 등 전북이 일곱 명으로 가장 많았고, 서울이 네 명, 울산과 수원이 세 명씩으로 뒤를 이었습니다.

K리그 올스타 선수단은 오는 29일까지 진행되는 팬 투표 결과와 K리그 클래식 12개 구단 감독과 주장의 투표를 더해 확정됩니다.

올스타전은 다음달 17일 오후 7시부터 안산 와 스타디움에서 '팀 슈틸리케' 대 '팀 최강희'의 대결로 치러집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